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서비스/기획2010.07.30 20:55

'미디어통', 미디어 산업의 미래를 선도한다 ②

사진 : 미디어통(www.mediatong.com) 홈페이지

[최혜원 기자] ◆ 다양한 공모전 정보 제공 및 개최를 통한 미디어 인재 발굴

미디어통은 사이트 오픈 전부터 전국의 대학생 및 구직자들을 대상으로 한 ‘2010 대학생 통통 영상 공모전’을 개최하여 미디어분야의 재능 있는 인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대한민국 대학생 및 구직자를 대상으로 한 본 공모전은 기존에 제작했던 졸업 작품, 학교과제, 동아리 작품, 개인 작품 등 응모자들이 부담 없이 작품을 접수할 수 있도록 하였다.

대상 수상자(다큐영상: 낯선서울, 동아방송대학)에게는 200만원의 상금과 함께 미디어통 유료서비스 이용권 및 현직PD들의 심사평 발송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였다.

뿐만 아니라 영상, 스토리텔링, 광고, 디자인 등 응모 분야별로 다양한 공모전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인턴 및 정직원 채용, 해외연수, 전시기회, 입사 시 가산점이 주어지는 특별공모전등의 고급정보 역시 무료로 제공, 미디어 인재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온, 오프라인의 네트웍 활용으로 우수 인재 양성 및 관리

실제로 미디어통은 내 최대의 크리에이터 에이젼시인 '주)크릭앤리버코리아’의 자회사로 유동적인 업무연계를 맺고 있다.

'주)크릭앤리버코리아'는 국내 최대의 크리에이터 에이전시로 공중파와 케이블 TV를 비롯해서 75개 채널에 1200여명의 방송스텝을 관리하고 있는 기업으로 각 방송국과 깊은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미디어통은 '한국폴리텍Ⅱ대학'과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 한 바 있다. 방송국 간의 네트워크를 통해 실무중심인 '한국폴리텍Ⅱ대학'의 인재들이 방송분야에 취업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이다.

영화감독 이준익, 정병길, 곽재용, 탤런트 이의정, 음악감독 이병훈, 만화가 이현세, 황미나 만화스토리 작가 최성현, 소설가 김성종, 고정욱 등이 크릭앤리버와 에이전트 체결을 한 현업 크리에이터들이다.

미디어 업계를 지망하는 인재들은 이러한 네트웍을 통해 실질적인 취업 및 구직 정보를 얻을 수 있을 뿐 아니라, 프리랜서 크리에이터로 활동 시 안정적으로 창작 및 제작활동에만 전념 할 수 있다. 크리에이터들이 자신의 능력을 최대한으로 발휘할 수 있는 업무환경을 제공하는 것이다.

기획개발에이전시 스토리 창구로 선진화된 OSMU 실현

영화진흥위원회로부터 ‘기획개발에이전시’로 선정된 ‘주)크릭앤리버스토리’는 만화나 영화, 소설 등의 원작을 개발하고 네트워킹 할 전문가를 육성해 OSMU(One Soruce Multi Use)를 위한 종합적 지원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스타워즈, 포켓몬스터, 열혈강호, 겨울연가, 로드넘버원 등 하나의 원작을 영화, 만화, 게임, 음악, 등의 다양한 영역으로 재개발하여, 부가 가치를 극대화 하는 마케팅을 OSMU(One Soruce Multi Use)라고 한다.

‘기획개발에이전시’는 영화, 드라마, 출판 등 각 장르에서 활동하는 크리에이터들을 연결해주는 중간 매개체가 된다. 이는 미디어의 융합을 조성하고, 더 다양한 콘텐츠 개발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서포터 역할을 하는 것이다.

무엇보다 창작자 기반의 네트워크를 활성화하고 문화산업 장르 간 연계를 통한다면 한국문화 콘텐츠 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선진화는 시간문제이다. 미디어통은 이 기획개발제안의 스토리를 모집하는 창구가 되어 국내 문화콘텐츠 산업 진일보에 앞장서고 있다.  

이처럼 미디어통은 미디어관련 취업 및 채용 정보를 통한 인재 발굴 뿐 아니라 실질적인 교육과정과 아카데미를 통한 인재 양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 또한 참신한 기획개발제안을 수렴함으로서 국내 문화콘텐츠 산업의 역량강화를 위한 허브 역할까지 함께 하고 있다. .(사진 : 미디어통 홈페이지)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hwchoi@bntnews.co.kr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