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창조경제시대를 여는 정책 크리에이티브 리더쉽 인사이트 

– “창의성”이 존중되는 패러다임 전환은 우리 경제의 3 만불, 4 만불로 나아가는 새로운 성장동력입니다.


“창의성”이 존중되는 사회, 창조경제로의 패러다임 전환은 무엇보다 우리 경제의 2만불 트랩과 장기 경제 침체 구조를 극복하는 사실상 유일한 대안이자 길이라 인식됩니다.

그리고 3 만불, 4 만불 이상 도달한 선진국의 경우를 살펴보면 공히 창의성이 존중되는 경제시스템과 사회로서 이를 기반으로 과학기술, 교육, 문화, 경제시스템의 선진화, 산업구조의 고도화를 이루어간 나라들인 것 같습니다.

따라서 우리도 “창의성이 존중되는 패러다임 전환”을 통해 향후 10년 간 3만불, 4만불 더 나아가 그 이상도 목표로 하여 나아갈 수 있을 것으로 사료됩니다.

그리고 한편 이를 통해 과학기술 분야의 질적 고도화를 실현하여 비로소 노벨상 수상을 기대할 수 있는 국가로 발돋움하게 될 것으로 사료됩니다.

이는 노벨상 수상의 중요한 기준이 되어 있는 “독창성 Originality”에 가장 부합되는 연구 개발의 성과물이 창의성이 존중되는 연구 개발 환경에서 가장 잘 창출될 수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창의성이 존중되는 선진 문화 국가로 나아감은 우리 스스로 이미 축적된 지식기반과 문화자원이 더욱 꽃 피울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한편 창조경제는 FTA환경에서 강조되는 지재권 IP생태계 기반 조성에 매우 절실하고 중요한 경제 사회 시스템이기도 합니다.

그리고“창의성이 존중되는 성장동력이 되는 창조경제 체제”는 우리 사회의 잘 구축되어 있는 ICT의 기반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그래서 선진국이 도달하였던 3만불, 4만불 시대를 여는 기간을 보다 획기적으로 단축해 나가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정책 목표로서 “창조경제의 생태계 조성”이 매우 중요하다 하겠습니다.

그리고 창의성이 존중되는 창조경제시대로의 패러다임 전환은 불법복제 환경, 지재권, 불공정 거래 환경에 매일 매일 직면해 온 콘텐츠 산업계의 입장에서 생각할 때, 이는 이미 현실경제이기도 합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