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중문화 예술 산업 발전 방안 토론회 개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3.25 문화부, 대중문화 예술 산업 발전 방안 토론회 개최

문화부, 대중문화 예술 산업 발전 방안 토론회 개최
'대중문화 예술인 지원 센터' 4월 중 시범 사업 추진

입력 : 2011.03.24, 목 18:49 댓글 (0) 추천 (0)
트위터 전송 미투데이 전송 페이스북 전송 싸이월드공감 링크나우 전송 RSS구독 이메일 전송 인쇄하기

클라우드의 힘, 지금 확인하세요 IBM, 서버&스토리지를 생각하다: 3월 이벤트 실시
[김영리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25일 SM엔터테인먼트에서 '대중
문화 예술 산업(연예 산업) 환경과 제도 개선 방안'이라는 주제로
현장 관계자들과의 토론회를 개최한다.

최근 대중문화 예술 분야는 한류 등의 영향으로 외형적·양적으로
성장을 하고 있으며 국가 브랜드 제고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지만
전속 계약 문제와 청소년 연예인 인권 문제 등 사회적으로 부정적인
 이슈도 생산해왔다.

이에 문화부는 '대중문화 예술 분야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과
'체계적 산업 기반 조성 및 민관 협력 체계 구축'이라는 정책 방향을
 가지고 세부 추진 과제들의 실효성 확보를 위해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시간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 대중문화 예술 정책 방향(김갑수 콘텐츠
정책관) ▲ 연예 매니지먼트 산업 실태 조사와 개선 방안(아주대
김민규 교수)에 대한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참석자들은 대중문화예술 지원 센터과 연예 산업 발전 기반 구축
방안을 주제로 토론을 진행한다.

이날 토론회에는 SM엔터테인먼트 대표 김영민,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정 욱,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양민석,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
홍승성, 알스컴퍼니 대표 류시관 등 기획․제작사를 비롯해 실연자 및
관련단체 대표로는 김응석(전 한국방송영화공연예술인노동조합
대표), 김창렬(대중가수), 이효정(방송연기자협회 회장), 태진아
(가수협회 회장), 안정대(연예제작자협회 회장), 홍종구(연예
매니지먼트협회 부회장) 등이 참석한다.

한편, 문화부는 내달 중 대중문화예술 지원 센터 시범 사업을 실시한다.

지원센터는 신인이나 지망생 등 주로 취약 계층의 대중문화 예술인
또는 매니저 등을 대상으로 한다. 수요자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과
연계해 정보 제공, 법률 자문, 갈등 조정, 심리 상담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