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이폰4G 융단폭격···연말까지 2'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0.07.16 스마트폰 시장 사상 최대 붐 온다
  2. 2010.06.24 아이폰4, 미국 주요 일간지의 평가는
  3. 2010.05.21 애플, 아이폰4G 융단폭격···연말까지 2,400만대
글로컬 /미국2010.07.16 20:48

스마트폰 시장 사상 최대 붐 온다
별들의 전쟁 여파…6명 중 한 명 "3개월 내 구입'
김익현기자 sini@inews24.com
스마트폰 본고장 미국에서 초대형 태풍이 분다.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이 '별들의 전쟁'을 벌이면서 사상 최대 스마트폰 열풍이 몰려 오고 있다.

이런 가운데 미국의 시장 조사 전문업체인 체인지웨이브가 앞으로 90일 동안 사상 유례 없는 스마트폰 붐이 일 것이라고 전망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주요 외신들이 15일(현지 시간) 미국 시장 조사 전문업체인 체인지웨이브 자료를 인용 보도한 바에 따르면 6명 중 한 명이 향후 90일 이내에 스마트폰을 구입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체인지웨이브가 4천2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6.6%가 앞으로 3개월 이내에 스마트폰을 구입할 계획이라고 응답한 것. 지난 3월 조사 당시엔 스마트폰 구입 의향이 있다고 응답한 사람이 10.8%에 불과했다.



◆스마트폰 '별들의 전쟁' 본격 시작

이처럼 향후 90일 동안 스마트폰 시장에 초대형 붐이 예상되고 있는 것은 크게 두 가지 요인 때문으로 분석됐다.

우선 아이폰4를 비롯해 드로이드 인크래더블 등 다양한 스마트폰 신제품들이 속속 등장한 것이 첫번째 이유로 꼽혔다.

실제로 지난 6월 미국에서 출시된 아이폰4는 안테나 결함 논란에도 불구하고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특히 아이폰4는 출시 사흘 만에 170만대가 판매될 정도로 엄청난 바람을 몰고 왔다.

여기에 안드로이드 진영의 드로이드 인크레더블, 에보4G, 드로이드X 등도 만만찮은 위력을 과시하고 있다. 최근 미국 시장에 상륙한 삼성전자의 갤럭시S 역시 스마트폰 바람에 일조를 하고 있다.

미국 시장에서는 사실상 처음으로 제대로 된 스마트폰 별들의 전쟁이 시작된 셈이다. 스타급 스마트폰들이 힘겨루기에 나서면서 향후 3개월 동안 초대형 붐을 몰고 올 것이란 전망이다.

이에 따라 그 동안 피처폰에 만족했던 고객들이 대거 스마트폰 구입에 눈을 돌릴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들어 스마트폰 가격이 하락한 데다 각종 앱들이 늘어나면서 '탈 피처폰'을 선언하는 모바일 족들이 늘고 있는 것.

이런 요인들이 겹치면서 향후 3개월 동안 유례 없는 스마트폰 대 호황이 예상된다는 것이 체인지웨이브의 전망이다.

◆만족도 면에서도 아이폰이 으뜸

개별 단말기 중에선 역시 애플 아이폰 구입 희망자가 많았다. 90일 이내에 스마트폰을 살 계획이 있다고 응답한 소비자 중 52%가 선호 단말기로 아이폰을 꼽은 것. 3월 조사 당시 21%에 불과했던 아이폰 선호도가 이처럼 크게 늘어난 것은 지난 6월 출시된 아이폰4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HTC 단말기의 인기도 크게 상승했다. 3월 조사 당시 7%에 불과했던 HTC 스마트폰 구입 희망자가 이번 조사에선 19%로 늘어난 것이다.

반면 모토로라와 리서치인모션(RIM)의 인기는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모토로라는 지난 3월 16%에서 9%로, RIM은 14%에서 6%로 구입 희망 비율이 줄어들었다.

체인지웨이브는 이 같은 결과를 바탕으로 안드로이드폰 수요가 모토로라에서 HTC로 이동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특히 최근 HTC가 내놓은 드로이드 인크래더블, 에보 4G 등이 많은 인기를 모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는 모토로라로선 최근 선보인 드로이드X에 희망을 걸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앞으로 스마트폰을 구입하려는 고객들에겐 현재 해당 제품을 쓰고 있는 사람들의 만족도가 중요한 잣대로 작용할 수 있다. 이런 측면에서도 애플 아이폰이 상당한 강점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안테나 수신 문제 등이 제기되면서 곤란을 겪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이폰4에 매우 만족한다고 응답한 사람이 73%에 달한 것. 물론 이번 조사에선 안테나 결함 문제는 반영되지 않았다.

HTC가 만족도 면에선 39%로 아이폰에 크게 뒤진 2위를 기록했으며, 모토로라(34%)와 팜(34%), LG(31%), RIM(30%)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반면 삼성, 노키아, 에릭슨 등 전통 강자들은 각각 27%, 22%, 20%로 하위권을 면치 못했다.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
메일로 보는 뉴스 클리핑 아이뉴스24 뉴스레터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0년 07월 16일 오후 16:04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글로컬 /미국2010.06.24 09:42

아이폰4, 미국 주요 일간지의 평가는

이미지

미국 애플이 주중 출시할 예정인 '아이폰4'에 대해 미국 주요 일간지의 전문 기자들은 대체로 '긍정적인' 평가를 내놓았다고 미국 경제전문지 포춘이 전했다.

23일 이 잡지 인터넷판에 따르면 뉴욕타임스는 이날 아이폰4가 사전 예약 과정에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구글 안드로이드폰 등 주요 라이벌의 강력한 도전을 받고 있어 주목된다고 소개했다.

뉴욕타임스는 애플 아이폰이 주요 라이벌들과 경쟁할 수 있는 '매우 놀라운'(pretty amazing) 성능을 갖춰야만 했고 아이폰4는 이를 충족시키는 모바일 기기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아이폰4가 몇가지 약점과 한계가 있고 이전의 아이폰 모델에 비해 나아진 점도 있고 그렇지 못한 점도 나타나고 있다"면서 "그러나 전반적으로 아이폰4가 스마트폰 시장에서 계속 선두를 유지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USA투데이는 "아이폰4를 구매하는 고객들이 실망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화상 채팅 기능은 아이폰4의 최고 장점으로 평가되며 아이폰을 처음 구매하는 고객들이 만족해 할만한 디자인과 고화질 비디오 기능 등을 갖추고 있다"고 소개했다.

포춘지는 "애플 아이폰4가 곧 출시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애플의 주요 라이벌들은 아이폰4를 예의주시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최종편집 : 2010-06-24 02:13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콘텐츠/클라우드2010.05.21 01:35
애플, 아이폰4G 융단폭격···연말까지 2,400만대
이재구 국제과학전문기자 jklee@zdnet.co.kr
2010.05.18 / AM 08:17


[지디넷코리아]애플의 아이폰4G가 이번에는 대량 물량공세설로 또다시 화제에 오르고 있다. 올 연말까지 애플이 2400만대의 아이폰4G를 시장에 공급할 것이란 보도가 나왔다.

 

디지타임스는 17일 애플에 제품을 공급하는 대만의 폭스콘이 다음 달 말까지 450만대의 아이폰4G를 인도하고, 연말까지 추가로 1천950만대라는 엄청난 물량을 공급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아이폰4G시험판단말기 유출로 곤혹을 치렀던 애플은 다음달 7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전세계애플개발자컨퍼런스에서 아이폰4G를 정식으로 소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이폰 등장후 최대 물량

2천400만대라는 물량은 애플이 지난 2007년 아이폰을 처음 내놓은 이래 3년동안 출시한 아이폰 전체 물량의 절반에 달하는 공급규모다.

▲ 출시도 되기전에 분실돼 규격이 공개되면서 화제를 뿌렸던 아이폰4G. 애플이 다음달 소개될 이 제품을 융단폭격하듯 시장에 풀 것이란 보도가 나왔다.

이같은 엄청난 아이폰4G 물량공세는 공급 계약 세계에서는 달라질 수 있다.

 

따라서 이를 설명하기 위해서는 애플이 이 모델 유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엄청난 가격인하를 할 계획을 꼽을 수밖에 없다.

 

또는 폭스콘의 CDMA폰 제조물량과 일치하는 이 어마어마한 물량은 애플이 더많은 이동통신사업자를 끌어들이기 위한 포석으로 해석할 수도 있다. 이 많은 물량을 팔기 위해서는 더많은 이동통신사업자를 끌어들일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아이폰4G, ARM코텍스A8,512MB메모리

디지타임스는 또 아이폰4G규격과 관련해서는 ARM코텍스A8프로세서를 사용하며 512MB용량의 메모리를 가지고 있는데 이는 기존 아이폰3GS의 두배의 용량이라고 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아이폰4G는 아이패드 같이 인플레인 스위칭(IPS)패널을 가지고 960x640픽셀의 해상도를 가지고 있다. 또 와이드뷰 앵글과 태양광아래서도 잘 볼 수 있는 기술도 적용됐다.

 

보도는 확실히 애플은 아이폰기기를 e리더로 향상시키기를 원하는 것 같으며 아이폰에서 아이북을 지원하고싶어하는 것처럼 보인다고 전했다.

 

디지타임스는 이 차세대 아이폰의 패널이 33%나 얇아져 더 많은 배터리공간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트랙백 주소 : http://www.zdnet.co.kr/Reply/trackback.aspx?key=20100518073745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