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시즈코리아 이예원, ´남산 한복미인 선발대회´ 진행 맡아
김봉철 객원기자 (2010.10.11 10:54:16)
트위터 싸이월드공감 프린트하기

지난 1일, 여의도 한강공원에서의 아트불꽃쇼와 함께 시작된 ‘하이!서울페스티벌 2010’의 부대행사인
 ‘남산국제민속축제’의 메인행사로 ‘한복미인선발대회 2010’이 열렸다.

서울시와 한복세계화추진위원회가 후원하고 서울문화홍보원이 주최, 모델리스트가 주관하는
‘한복미인선발대회 2010’은 2009 미시즈코리아대회에서 선으로 뽑힌 이예원 씨의 사회로 진행되었다.

이예원 씨는 대학 외래교수로 활동하면서 한국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프리랜서 MC다.

한복이 아름답게 어울리는 20~40세의 여성을 선발한 이 대회는 1차, 2차의 예선을 통해 선발된
대표 한복미인들을 한자리에 모아 남산한옥마을에서 3차 본선 무대를 열어 많은 사람들의 눈을
한복의 매력에 빠져들게 만들었다.

수상자는 한국적인 미인 박은주 씨를 1등으로, 2등은 장혜진 씨, 3등에는 이명희 씨가 각각 이름
올렸다.

이번 대회를 통해서 ‘한복미인선발대회 2010’은 한복의 미, 한국의 미를 세계의 알리는 대회로
 성장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 [MC 이예원 한복담당 - 색이 고운 한복 ´채향´]
ⓒ (주)이비뉴스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글로컬 /일본2010.10.03 03:08

한복 맵시 뽐낸 日 미유키 여사

연합뉴스 | 입력 2010.10.02 18:05 |

(도쿄=연합뉴스) 김종현 특파원 = 2일 일본 도쿄시내 한복판인 롯폰기힐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0 한일 축제 한마당'에서는 열렬한 한류팬인 하토야마 유키오(鳩山由紀夫) 전 총리의 부인인 미유키(幸) 여사의 단아한 한복자태에 눈길이 쏠렸다.

미유키 여사는 이날 오후 축제 프로그램 가운데 하나인 한국 전통 김치담기기 시연행사에 자주색 개량 한복을 차려입고 등장했다.

미유키 여사의 한복 자태에 대해 '참으로 한복이 잘 어울린다'고 말을 건네자 "정말 예쁜가요"라면서 함박웃음을 지었다. 미유키 여사는 이날 행사 참석에 앞서 하토야마 전 총리에게 한복 맵시를 자랑했으며 하토야마 전 총리가 '예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사진은 행사장에서 한복 맵시가 돋보인 미유키 여사. 2010.10.2 < < 국제뉴스부 기사 참조 > >

kimjh@yna.co.kr

(끝)

< 뉴스의 새 시대, 연합뉴스 Live >

<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

< 포토 매거진 >

<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섹시 혹은 단아"…미녀스타, 色다른 한복 맵시
[스포츠서울닷컴] 2010년 09월 22일(수) 오전 09:58   가| 이메일| 프린트

[스포츠서울닷컴 | 이현경기자] 우리 고유의 명절 추석이다. '추석'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한복. 평소 즐겨 입진 못하지만 추석 만큼은 곳곳에서 한복 입은 모습을 찾아 볼 수 있다.

특히 스타들의 각양각색 한복패션도 볼거리다. 여자스타들은 명절에 맞춰 단아한 포즈로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또 걸그룹 멤버들은 특유의 발랄함을 강조한 포즈와 의상으로 눈길을 끌었다. 시상식에서 한복 드레스로 섹시함을 드러낸 스타들도 있었다.

섹시·단아·발랄, 3색 매력을 발산한 스타들의 한복패션을 살펴봤다.

◆ 섹시 - "한복으로 요염하게"

최근 스타들은 각종 시상식에서 한복 드레스를 자주 선보였다. 단아함 속에서 섹시한 매력도 동시에 발산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 덕분에 수년 째 여러 스타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다.

한고은은 드라마 '명가' 제작발표회에서 섹시함이 넘치는 한복을 선보였다. 강렬한 빨간색 치마에 화려한 자수가 놓인 퓨전한복은 한고은의 묘한 매력과 더없이 잘 어울렸다. 이국적인 외모의 제시카 고메즈도 한복 드레스로 그래머러스한 몸매를 강조했다.

김규리김민정은 한복의 청순한 매력과 섹시함을 동시에 살렸다. 각각 흰색과 베이지 컬러의 한복드레스에 올림머리로 단아한 모습을 드러냈다. 비녀와 노리개를 포인트로 사용해 고전적인 아름다움도 발산했다.

◆ 단아 - "고전미엔 정숙하게"

미모의 여자스타들은 한복으로 단아한 매력을 뽐냈다. 평소 팔색조 같은 모습을 선보이던 스타들도 한복을 입고 정숙하고 얌전하게 변해있었다. 곱디 고운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신민아한예슬은 명절을 맞아 광고 화보를 통해 인사를 전했다.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에서의 깜찍한 모습과는 달리 성숙하고 단정한 포즈를 선보였다. 발랄함의 대명사 한예슬도 손을 모으고 단아한 아름다움을 자랑했다.

황정음민효린은 양갓집 규수와 같은 모습으로 변신했다. 곱게 땋은 댕기머리와 머리위에 올린 꽃 자수 장식이 사극 속 '낭자'의 모습 그자체 인 것. 여기에 고운 파스텔 톤의 한복을 입어 소녀와 같은 느낌을 강조했다.

◆ 발랄 - "깜찍 포즈로 풋풋하게"

걸그룹 멤버들은 한복도 발랄하게 소화했다. 깜찍함을 강조한 미니 한복을 입기도 하고 형형색색 한복으로 개성을 드러냈다. 단아한 한복에 귀여운 포즈를 더해 색다른 느낌을 강조하기도 했다.

소녀시대와 씨스타는 평범한 한복에 깜찍한 포즈로 포인트를 줬다. 소녀시대는 크게 인사하 듯 손을 올려고 입을 벌려 귀여웠다. 씨스타는 활짝 미소를 지으며 큰절을 올리는 포즈를 취해 추석 인사를 전했다.

포미닛은 지난 1월 새해에 맞춰 미니 한복을 선보였다. 한쪽 다리를 들어올린 포즈도 깜찍했다. 티아라 역시 '보핍보핍' 국악버전을 선보이며 한복 콘셉트의 의상을 선보였다. 화이트에 핑크색을 더해 발랄함이 넘쳤다.

<글=이현경기자, 사진=이승훈·이호준기자, 사진제공=각 소속사 및 비비안, 시원소주, 스포츠서울 DB>
<관련기사>

▶ "내 안에 고전미 있다"…한복 입은 ★, 색다른 맵시는?

▶ "한복, 전통부터 미니까지"…한가위, 한복 입은 미녀스타

▶ "나, 한복입은 여자야"…미녀스타, 전통맵시 4인 4색


<스포츠서울닷컴 기자들이 풀어 놓는 취재후기 = http://press.sportsseoul.com >



- 스포츠·연예·라이프 생생뉴스! 모바일 스포츠서울닷컴( mobile.sportsseoul.com )
Copyrights ⓒ 스포츠서울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