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K팝 콘서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6.18 ‘K팝 열기’ 이번엔 런던 달군다 (3)

‘K팝 열기’ 이번엔 런던 달군다

서울신문 | 입력 2011.06.18 03:21 |

[서울신문]프랑스 파리에 이어 영국 런던에서도 한국 대중음악, 이른바 'K팝 열기'가 달아오르고 있다.

●새달 K팝 콘서트 요구 시위계획

19일 오후(현지시간) 아이돌그룹 샤이니가 런던 애비로드 스튜디오에서 현지 언론을 상대로 인터뷰를 갖고 라이브 공연을 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영국의 K팝 팬들은 이날 아침부터 인근 지하철역에 모여 샤이니를 응원하자는 글을 페이스북을 통해 속속 올리고 있다. 동참 의사를 밝힌 사람만 1300명이 넘는다. 이들은 다음 달 9일에는 K팝 콘서트를 개최할 것을 요구하는 시위도 계획하고 있다. 지난달 초 파리 루브르 박물관 앞에서 K팝 팬들이 벌였던 플래시몹이 런던에서도 재연되는 셈이다.

샤이니의 이날 공연은 샤이니가 EMI뮤직 재팬과 계약을 맺고 일본에 데뷔한 것을 기념하는 사전 프로모션 차원에서 열린다. 현지 언론인 100여명을 대상으로 한 공연인 만큼 향후 현지 언론의 반응과 관심에도 적잖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BBC가 지난 15일 서울발 기사를 통해 고질적인 노예계약 문제 등을 다룬 'K팝 음악의 그림자'를 보도한 것도 K팝의 실체를 인정하고 다양한 분석을 시도하는 것으로 볼 수 있는 대목이다.

애비로드 스튜디오는 1960년대 비틀스가 녹음한 곳이자, 이들의 앨범인 '애비로드'의 재킷 사진에 등장해 유명해진 곳이다. 샤이니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는 공연 모습을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프랑스에 비해 상대적으로 주목을 못 받았을 뿐 영국에서 K팝 인기는 꾸준히 높아지고 있다. K팝 동호회가 클럽을 중심으로 활동을 시작한 것은 2006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지난 2월 영국 주재 한국문화원이 주최한 'K팝의 밤' 행사는 따로 홍보를 하지 않았는데도 620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루기도 했다. 지난 3일 문화원이 유럽 젊은이들을 대상으로 K팝 경연대회를 주최했을 때는 이탈리아에서까지 참가자가 몰렸을 정도다.

●문화원, 9월 콘서트 개최 협의중

문화원에 따르면 현지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이돌그룹은 빅뱅과 2NE1 등이다. 문화원은 현지 정서를 감안해 문화원 한가운데 대형 실물 사진과 함께 빅뱅이 보내준 유튜브 홍보영상으로 팝음악의 본고장인 런던 젊은이들을 유혹하고 있다.

문화원은 오는 9월 10일부터 이틀간 런던 템스강 일대에서 열리는 템즈축제에서 한국 그룹이 야외콘서트를 여는 방안과 영국 최고의 공연장으로 꼽히는 5000석 규모의 '로열 앨버트 홀'에서 K팝 콘서트를 갖는 방안 등을 한국 음악기획사 등과 협의하고 있다.

원용기 문화원장은 "K팝은 영국 젊은 세대를 한국으로 이끌어 주는 중요한 촉매제 구실을 하고 있다."면서 "한국 음악을 즐겨 들으면서 자연스럽게 음식이나 영화 등 한국 문화 전반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런던 강국진 순회특파원 betulo@seoul.co.kr

[서울신문 다른기사 보러가기]

☞ 공직 '덜덜'… 골프·세미나 취소 속출
☞ 서민들엔 '요금폭탄' 대기업엔 '폭탄세일'
☞ MB "어떻게 반값등록금이 되느냐… 검·경 밥그릇 싸움 한심해"
☞ 나쁜 남자의 우상, 휴 헤프너
☞ 안보리, 반기문 총장 연임 결의… 21일 총회 확정
☞ '김길태 탈옥' 괴소문…경찰 사실확인하느라 진땀


2011 신묘년 토끼해 운세와 토정비결 미리미리 확인하세요

관심종목에 대한 증권 전문가의 상세한 진단과 분석 서비스

최신 속보와 뉴스 검색을 서울신문 모바일 웹에서 m.seoul.co.kr

'맛있는 정보! 신선한 뉴스!' 서울신문( www.seoul.co.kr ) [ 신문 구독신청 ]

-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