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콘텐츠'에 해당되는 글 67건

  1. 2019.06.28 문화콘텐츠의 융합과 연결
  2. 2019.04.10 한베비즈투어 K-Market, Vinmart 유통 시찰단 3차 설명회 안내
  3. 2019.03.08 하이! 베트남 2월 정모 안내
  4. 2019.03.08 굿모닝! 베트남 3월 정기모임
  5. 2019.03.08 콘텐츠지식생태계 기반 조성과 그 실천의 과정
  6. 2019.01.11 서울 코리아 문화콘텐츠 글로벌 투자의 허브
  7. 2018.12.15 한베콘텐츠협회 창립세미나 발표 내용
  8. 2018.09.16 한류 4.0 시대 문화콘텐츠와 치유
  9. 2018.08.25 패권의 비밀
  10. 2018.07.26 청년 문화콘텐츠
  11. 2018.07.20 디지털문명전환기 문화콘텐츠학
  12. 2018.07.20 콘텐츠 지식기반
  13. 2018.07.13 철학 사상가와 산업 발전
  14. 2018.07.10 국제적 수준의 문화콘텐츠 활동
  15. 2018.07.09 법제
  16. 2018.07.09 한국문화 세계화의 비전
  17. 2018.07.03 협업
  18. 2018.07.03 연결
  19. 2018.07.03 한류의 문화원형
  20. 2011.07.24 한국문화콘텐츠산업의 퀀텀점프를 통한 도약을 위해서는
  21. 2011.01.10 갤럭시탭으로 책 읽어보니 '콘텐츠가 관건' (7)
  22. 2011.01.10 '시크릿가든' OST 제작자 "성공비결? 좋은 콘텐츠와 가수 합작품"
  23. 2010.12.05 콘텐츠 개발 없인 관광대국 없다
  24. 2010.12.05 제일기획 “디지털 기기보다 중요한 것은 콘텐츠”
  25. 2010.11.28 [김현아] 콘텐츠 지원 경쟁은 좋지만…
  26. 2010.11.21 "콘텐츠 진흥위해 외주 규제 개선?"…방통위, 토론회 개최
  27. 2010.11.04 "방통위가 아닌 통신위?"…방송콘텐츠 분쟁 재점화 (61)
  28. 2010.10.06 [DCC2010]"IPTV, 서비스 제공자로 변신해야"
  29. 2010.10.05 문화와 기술, 게임 통해 대중에게 더욱 가까워진다 (1)
  30. 2010.09.05 지상파 "종편도 동일규제 적용해야" (4)
문화콘텐츠의 융합과 연결

문화의 Culture, 라틴어 Cultus, 재배하다, 경작하다,
마음을 돌보다, 지적인 개발을 하다는 본래적 의미를
생각합니다.

디지털시대의 문화는
디지털 융합 환경에서 마음을 돌보고,
디지털 경제 환경에서 경작과 재배를 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문화콘텐츠는 디지털 환경에서
창출되는 지식과 스토리, 데이터, 엔터테인먼트, 테크놀로지..가
본래적 문화의 의미와 융합하고 연결, 핵심 가치로 창조되고 발현됩니다.

문화는 상류에서 하류로, 강에서 바다로 굽이쳐 흐를 때,
문화적 가치가 발현됨을 실감합니다.

문화콘텐츠에서의 융합, 연결, 각계의 소중한 분들을 만나 교류하고  소통하면서 나아갈 방향과 길을 모색하여온

지난 시간을 감사한 마음으로 돌아봅니다.

한베콘텐츠협회 회장 전충헌
대한민국 문화콘텐츠 창시자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베비즈투어 K-Market, Vinmart 유통 시찰단 3차 설명회 안내

1. 일시 : 2019년 4월 12일 (금) 14 : 00~15 : 30

2. 장소 : 강남역 2번출구 메리츠타워 17층 회의실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382 메리츠타워 17층)
3. 진행 :
3-1. 한베비즈투어 기대이익
3-2. 주요 품목 및 프로그램 
3-3. 참가 기업회원 인센티브 
3-4. 참가 기업회원 홍보 특전
3-5. 입점 계약시 SCM 한베투자조합 계획

4. 기간 : 한베비즈투어 '하노이 K마켓 & Vinmart 유통 시찰단' 
         5월 23~27일 3박 5일 하노이 방문

5. 참가신청 : 4월 19일 금요일 까지 선착순,
              (정원 초과시 차수 한베비즈투어 유통시찰단에 참가)

6. 문의 : 
한베콘텐츠협회 김현정 사무차장
연락처 : 010-8933-3950


7. 한베콘텐츠협회
주소 - 06232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382 (역삼동 825-2)메리츠타워 17층, 18층, 1848호 강남역 2번 출구 앞
한베콘텐츠협회 회장 전충헌
010-3722-5311 010-3297-1829
55david5311@gmail.com kodic3@naver.com

한베는 한배다!

한베비즈투어 K-Market, Vinmart 유통 시찰단
4차 설명회 4월 16일(화) 14:00~15:30
5차 설명회 4월 19일(금) 14:00~15:30

*협,단체 별도 설명회 문의 환영 합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이! 베트남 2월 정모 안내

하이! 베트남, 한베콘텐츠협회 2월 정모를 오는 2월 13일 수요일저녁 6시부터 진행합니다.

이번에는 특별히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의 출범과 베트남 정부로부터 대표로 임명되신
이창근 베트남관광대사님을 모시고 상견례의 자리를 갖게 됩니다.

이번 정모가 한-베트남 관광 산업 발전, 콘텐츠 활성화 등 인적 교류와 정보 교류의 뜻깊은 자리가 되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한베콘텐츠협회 회장 전충헌 올림.

1. 컨셉 : 만나자!
2. 구호 : 우리는 한배다!
We are in the same boat.
3. 시간 : 2월 13일 수요일 오후 6시
4. 장소 : 팔육팔식당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825-6번지 2층)
(대중교통 이용 권장, 주차 선착순 2시간 무료 10명까지 이후 유료)
5. 참가비: 3만원 (저녁식사 비용 포함)
입금계좌 : 농협 356-1359-1858-03 예금주 전충헌
6. 참석대상; 한배에 타거나 타실 분
7. 진행 : 사회 김영란 대표
등록 : 6시 00분 ~6시 30분
1부 행사 : 6시 30분 ~ 7시 10분
6시 30분 ~ 6시 35분 한베콘텐츠협회 소개 및 회장 인사말씀 5‘
주한베트남관광청 출범 축하 케이크커팅
6시 35분 ~ 6시 38분 이창근 베트남관광대사님 및 내빈 소개
6시 40분 ~ 6시 50분 이창근 베트남관광대사님 말씀 15‘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 출범을 중심으로
-한베트남 관광 산업 경제 전망과 기대
6시 50분 ~ 6시 55분 내빈 인사 말씀
'한-베트남 역사적 유사성'
-김내동 남사모 회장
남한산성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한강역사문화포럼 회장
솔로몬경영개발원 원장
6시 55분 ~ 7시 15분 참석자 인사 각 2분 이내
7시 15분 ~ 7시 17분 단체 사진촬영 및 명함 교류

제 2 부 저녁 식사
8. 공지
9. 폐회
10. 2차 패스트파이브 17 층 비즈니스 미팅

[한베콘텐츠협회 창립취지문]

한베콘텐츠협회는 베트남 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우리의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이익을 대변합니다.

베트남 콘텐츠 시장의 흐름과 정보를 공유하며, 한베 양국간 미래 문화콘텐츠 및 산업 발전을 위한 기술, 인재 등 비즈니스 교류 활성화를 주된 목적 사업으로 합니다.

양국간 관광 콘텐츠 촉진, 청년 세대 일자리 창출 등 한베 양국의 지속적인 발전에도 일익을 담당합니다.

베트남 시장 진출 기업은 현재 6,000여개에 달하며 이들 기업에 의한 베트남 일자리 창출은 100만 명을 돌파하고 있습니다.

베트남 국민들이 좋아하는 Korea Brand PREMIUM 은 K-POP , 드라마 엔터테인먼트를 넘어 홍삼, 화장품 등 K-H&B, 한복 체험 등 관광콘텐츠, K-Food ,K-Edu등으로 확대 되고 있습니다.

한베콘텐츠협회는 한베 양국 콘텐츠 산업 발전에 기여할 각 분야의 기업가와 전문가들의 활약의 콘텐츠 플랫폼이 될 것입니다.

한베는 한배입니다.
우리는 한배입니다.^^
We are in the same boat.

감사합니다.

한베콘텐츠협회 회장 전충헌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씬 짜오!
굿모닝! 베트남 3월 정기모임

안녕하세요?
하이! 베트남 3월 정기모임을 오는 3월 20일 (수) 갖습니다.

이번 3월 하이!베트남 정기모임은
Julia Jiyeon Yu 유지연 변호사님과 함께 하는 콘텐츠커뮤니티 교류 모임입니다.

유지연 변호사님은 싱가포르 Oon &Bazul LLP에서
Partner & Head of Korea practice로 활동하고 계십니다.

이번 굿모닝 베트남 3월 정기모임은 한베콘텐츠협회 “해외진출 및 국제분쟁예방 담당 이사”님이기도 하신 유지연 변호사님과 한베콘텐츠협회 멤버쉽 회원사 간 임원간 유익한 인적 교류와 상견례의 시간을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굿모닝!베트남 3월 정기모임

1. 주제 :
가. 베트남, 아세안 국가간 문화의 차이, 비즈니스 관행의 차이, 법제도의 차이로 겪는 한국기업의 분쟁 사례와 사전 예방팁
나. 아세안 시장에서의 콘텐츠 중요성
2. 일시 : 3월 20일 (수) 오전 8시 ~10시
3. 장소 : 메리츠타워 17층 회의실 (강남역 2번 출구 앞)
4. 주최 : 한베콘텐츠협회
5. 대상 : 한베콘텐츠협회 회원사, 베트남 해외 시장진출 희망 기업인
(선착순 15명 )
6. 참가비 : 1만원 (커피, 샌드위치 제공)

<한베콘텐츠협회 창립취지>

한베콘텐츠협회는 베트남 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우리의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이익을 대변합니다.

베트남 콘텐츠 시장의 흐름과 정보를 공유하며, 한베 양국간 미래 문화콘텐츠 및 산업 발전을 위한 기술, 인재 등 비즈니스 교류 활성화를 주된 목적 사업으로 합니다.

양국간 관광 콘텐츠 촉진, 청년 세대 일자리 창출 등 한베 양국의 지속적인 발전에도 일익을 담당합니다.

베트남 시장 진출 기업은 현재 6,000여개에 달하며 이들 기업에 의한 베트남 일자리 창출은 100만 명을 돌파하고 있습니다.

베트남 국민들이 좋아하는 Korea Brand PREMIUM 은 K-POP , 드라마 엔터테인먼트를 넘어 홍삼, 화장품 등 K-H&B, 한복 체험 등 관광콘텐츠, K-Food ,K-Edu등으로 확대 되고 있습니다.

한베콘텐츠협회는 한베 양국 콘텐츠 산업 발전에 기여할 각 분야의 기업가와 전문가들의 활약의 콘텐츠 플랫폼이 될 것입니다.

한베는 한배입니다.
우리는 한배입니다.^^
We are in the same boat.

감사합니다.

한베콘텐츠협회 회장 전충헌 올림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 대학에서 문화콘텐츠학을 전공하는 후학으로부터 졸저 ‘문화콘텐츠전략기획론(글누림)’을 잘 읽고 있다는 인사를 받았습니다.

문화콘텐츠 개념 창안의 배경과 지식체계 확립의 의미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는 화답을 드렸는데요.

후학들로부터 이러한 인사를 받을 때, 저로서는 큰 격려가 되는 것 같습니다.

문화콘텐츠 지식체계 확립의 과정, 이는 어쩌면 지난 10여 년 동안의 창조적인 혁신과 우리 사회의 변화 환경에 크게 힘입었습니다.

한편 돌아보면 국가의 직면한 위기경제 극복과 미래에 대한 염려로 매일 매일 모든 것을 내려놓고 전개된 처절하고도 치열한 콘텐츠지식생태계 기반 조성과 그 실천의 과정이었습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울 코리아 문화콘텐츠 글로벌 투자의 허브
서울 코리아 문화콘텐츠 준거법 체계의 확립
문화콘텐츠 산업 정책 전략 프레임의 설계
문화콘텐츠 창조산업 클러스터 체계의 확립

저는 미래 창조경제시대, 문화콘텐츠가 그 성장동력으로서 역할과 기능을 다하기 위해 필요한 핵심 과제로 ‘서울 코리아 문화콘텐츠 글로벌 투자의 허브’, ‘서울 코리아 문화콘텐츠 준거법 체계의 확립’, ‘문화콘텐츠 산업 정책 전략 프레임의 설계’, ‘문화콘텐츠 창조산업 클러스터 체계의 확립’ 등을 말씀드리고 있습니다.
 
이는 디지털문명전환기, 문화콘텐츠와 그 지식체계의 의의와 개념사적 담론 형성이 매우 중요하며 이는 시대 변화에 대응하여 보다 지혜로운 정책 프레임 설계에 중요한 기제로 작동되기 때문입니다.

나아가 그 실행 단계에서의 각종 버틀넥을 해소해 나가는 신뢰와 원칙의 준거틀이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즉, 결국 실행이 중요하며 실행단계에서 발생하는 수 많은 세부 과제를 창조적으로 해소하는 일이 중요한 거 같습니다.

한편 리스크를 최대한 해지해 나가기 위해서도 그 동안 수 십 년간 축적된 창조자원의 보다 효과적 활용 역시 중요하다 사료됩니다.

이를 토대로 하는 빅데이터로서 크리에이티브 인사이트 역량, 집단 지성과 창조의 역량 기반 역시 중요하다 판단됩니다.

그리고 다음 단계로 문화콘텐츠창조산업클러스터체계의 세부 추진 체계 및 계획이 중요한데 이는 스타트업 창업과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 환경에도, 생태계에도 깊이 연관되어 있습니다.

다음에는 이에 관한 말씀을 부족하나마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베콘텐츠협회 창립세미나에서
발표한 내용입니다.

경청해 주시고
공감해 주신 분께
김동받았다고 말씀 주셔서,

오히려 제가 감동합니다^~

* 문화콘텐츠란 무엇인가?
전충헌 회장님(한베콘텐츠협회 창립세미나)
https://youtu.be/tHwNIh2ZDFg

* 글로벌 베트남 투자현황과 사례
에디홍 NEXTRANS 대표
한베콘텐츠협회 창립세미나
https://youtu.be/ga0JnPSbzTU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류 4.0 시대 문화콘텐츠와 치유

현대 문명과 산업사회는
4차 산업혁명시대로 빠르게 진입하고 있습니다.

4차 산업혁명시대의 한류,
한류4.0으로 규정할 수 있습니다.

한류4.0의 지속가능성과
그 성공의 핵심동인은 무엇인가.를 생각합니다.

한류 4.0시대 문화콘텐츠의 성공 전략,
동서양 문명의 창조적 융복합입니다.

클라우드, 빅데이터, 모빌리티, IOT, 로봇,
AI, 드론 테크놀로지..디지털화의 성공DNA,
우리는 창조적 문화콘텐츠 융복합에서
길을 열어야 합니다.

대한국인의 DNA에는 역사적으로
전 세계 어떤 나라와도 비견되는
문명의 적응력이 있는 것 같습니다.

중국 등 아시아 한류의 원천에는

우리가 의식하지 못한 사이에
이미 크게 수용하고 적응한
서구문명의 장점이 내재적으로 작동합니다.

서구사회의 관점에서도 놀랄만한
테스트베드로서 "콘텐츠코리아의 잠재가치"를
키워 왔습니다.

이러한 잠재가치가 산업적 논리에 그동안 집중되어 왔다면,

한류4.0시대에는 각각의 문명사회가 디지털 문명의 앞만 보고 달려오면서

함께 키워온 병리, 제반 부작용, 역기능의 위기 현상에 대한 치유기제 로
작동해야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전충헌 올림
콘텐츠코리아 회장
대한민국 문화콘텐츠학 창시자

'콘텐츠코리아 > 콘텐츠 인사이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문화란 무엇인가?   (0) 2018.11.08
한류 문화콘텐츠의 지식체계  (0) 2018.10.23
한류 4.0 시대 문화콘텐츠와 치유  (0) 2018.09.16
문화콘텐츠의 이해  (0) 2018.08.20
콘텐츠 지식기반   (0) 2018.07.20
질문고개  (0) 2018.07.08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상영 선생님의 추천으로
열흘간 의미있었던 책을 사진과 추천자와 함께 올려주세요.

서수진 님을 추천합니다.

3번째 추천도서는
<패권의 비밀>김태유, 김대륜
서울대 출판문화원 입니다.
------------------------------------------------------------**
산업혁명은 어떻게 오는가

주요저자 김태유 교수(서울대 산업공학과)께서는
산업혁명에 성공하거나 편승한 국가는
지배자(ruler),
산업혁명에 실패한 국가는
피지배자, 노예(colony)가 되었다는게
역사의 교훈이었다.

우리나라는 저력이 있는 국가임에도
산업혁명의 거대한 물결에 쇄국과 과거집착의
선택으로 식민지로 전락함

서구와 동아시아 운명의 갈림길

지속적 산업혁명
가능하게 한 원동력으로
석탄에너지 자원의 발견,
아메리카와의 교역

석탄과 신세계와의 교역은
유럽을 자원집약적 산업생태계로 성장의 길 열림

맥킨지 2013 한국보고서에 이어
2018 한국보고서는 여전히 '냄비속 개구리'
신세이며 냄비 속 물이 더 뜨거워졌다.

유럽 변방이었던 영국의 산업혁명을
이끈 국가리더쉽과 정책의 사례

사례1.제임스와트의 증기기관 테크놀로지와
벤처투자자 메튜 볼튼

빚더미와 사업실패, 특허기간 만료의 위기에서
대영제국 의회의 대토론과 표결로
특허기간 20년 연장 결정

국민주권, 의회민주주의기반 공화정 체제의
영국의회의 명분 vc 실리에서 실리 선택

러다이트 운동으로 노동자들의 일자리 빼앗는
기계 파괴운동에
영국의회 운동주도자 교수형 결정
그 결과
영국 산업혁명 완성
영국노동자 실질소득 2배 이상 향상

대영제국 성취 동력 영국의회의 국가정책리더쉽
역할 지대

사례2.
미국의 산업혁명
남부 목화 Market power 둘러싼 갈등
60만명 대량 살상, 북부의 승리
유럽공산품 48%관세
유럽으로 가던 목화가 북부로
미국은 식민지에서 농업국, 근대산업국가로 발전하는 원동력이 됨

패권의 이해

고대 아테네
아리스테이데스
'패권은 단순히 무력 사용을 통한 강제가 아니라
경제적 보수를 통한 설득의 과정'

"경제적 선순환이 패권을 행사하고 보전하는데 가장 중요"

"새로운 길을 내야 새로운 시대가 열린다."

산업혁명의 명암

일본 vc 조선

무라다 소총(유효사거리800m 분당 15발)으로 무장한 200명의 일본군
화승총(유효사거리 120m, 기립 재장전 2~3분)으로 무장한 동학군의 결과 사상자 수
3만명 vc 1명

당시 양국 지도층들의
서구 열강의 물결에 어떻게 대처하였는가에
대한 관점의 차이, 태도의 차이가
엄청난 비극 초래의 본질적 원인
그 결과
대한제국의 식민 상태로 떨어져

일본은 메이지유신 피의 혁명 완수하고
서구 산업혁명을 수용하는 동안

조선은 지도층에서 민중까지 샤머니즘에 매몰
위정척사론 주자학으로 미래 외면
동도서기 국가정책 수용 실패

새로운 기회 물결과 과제

정보화 시대 이후 지식 기반 창조 경제 시대
지식 혁명시대
초연결 초융합 초지능 시대 도래

정책리더쉽은
IT-BT-NT-CT-ST-ET 칸막이 정책지원으로
초연결시대 초지능시대 소통의 흐름 막아와

정책전문성의 고도화
새로운 길 새로운 물결 새로운 시대 열어갈
국가리더쉽 역량 절실
국민주권 의회 자유민주주의 헌법가치수호 절실

젊은 인재들의 지식기반 창조경제시대,
4차 산업혁명시대의 물결에 동참하도록
새로운 시대 열어가야!

가장 가능성과 기회, 지식과 경험이 축적된
한류 문화콘텐츠 산업 분야에서
새로운 창조와 혁신의 물결이 일어나는 일이
핵심 관건임

PS. 추천 배경 : 페이스북 절친
장종희 님, 서수진 님 자기 분야에서
그러한 소임을 실천해오신 귀중한 분들이기에 추천드립니다.

주말에 <패권의 비밀> 일독을 권합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청년 대학생들의 스타트업 창업, 벤처를 생각할 때, 이제부터는 글로벌기업가의 비전과 기회를 함께 고려해야 하겠습니다.

청년 대학생들은 우리 선배들이 이미 지난 40년 전에 이루어 냈던 꿈과 비전을, 15년 전에도 이루어 냈던 글로벌 기업가의 길을 담대하게 정금같이 걸어나가야 하겠습니다.

문화콘텐츠 산업 분야는 청년 대학생 여러분들이 가고자 하는 그 길을 앞당길 것입니다.

 한류 문화콘텐츠는 이미 지난 10여 년 동안 글로벌 시장 기반을 형성하여 왔습니다.

문화콘텐츠는 글로벌기업가의 비전과 기회를 창출해 왔습니다.

이 시대 문화콘텐츠의 진정한 의의와 가치는 바로 여기에 있다고 믿습니다.

이제 청년 대학생들은 문화콘텐츠 분야에서 글로벌기업가로서 여러분들의 꿈과 비전을 보다 본격적으로 세워나가야 하겠습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년 고려대 융합기술관에서 개최된 바 있는 3개 학회 (한국문화경제학회, 한국문화산업학회, 한국문화예술경영학회) 공동 학술대회에서

 “디지털문명전환기 문화콘텐츠학의 태동과 지식체계의 생태적 분석과 정책적 함의” 주제로 진행된 논문 발표는 한없이 미약하고 부족한 저로서는 너무나 영광된 자리였습니다.

저는 본 발표를 준비하는 과정에 하나님께 참으로 절실한 간구기도를 드렸습니다.

지난 10여 년 간 디지털 융합 환경, 문명전환기의 정책 환경의 역할, 너무나 중요하고
 국가공동체의 미래를 사실상 좌우하게 될 것을 인식하였으며 그래서 콘텐츠정책을 중심으로 매일 매일 뛰어 다니며 정책 담론과 질의와 토론, 발제를 실천하였던 것을 정책적 함의로 정리하게 되었습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998년 – 2003년에 걸친 국가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치열한 실천적 노력과 당시 국면돌파의 과정에서 축적된 콘텐츠 지식기반과 경험

현재까지 뚜렷한 대안이 제시되지 못하고 있는 2012년 현재 국가가 직면한 위기 경제의 심대한 국면을 돌파할 수 있는 창조대안으로서 의미가 적지 않은 것입니다.

'콘텐츠코리아 > 콘텐츠 인사이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류 4.0 시대 문화콘텐츠와 치유  (0) 2018.09.16
문화콘텐츠의 이해  (0) 2018.08.20
콘텐츠 지식기반   (0) 2018.07.20
질문고개  (0) 2018.07.08
디지털문명전환기   (0) 2018.07.03
한류의 문화원형  (0) 2018.07.03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구사회는 사상적 토대가 자산화되어 왔습니다.

철학 사상가를 존경하고 존중하는 문화가 자리 잡고 있습니다.

철학 사상가들은 시장에서 탄생되며,
미래학으로도 인사이트가 제시됩니다.

시장과 산업 생태계의 제반 문제를 해결하고
나아갈 지혜로 축적됩니다.

서구사회의 과학 발전은 이러한 축적된
인문적 인사이트에 도움을 받습니다.

동양 사회는 철학 사상가들의 시장에서의
성장 토대와 연결고리가 약한거 같습니다.

철학 사상계와 산업계는 유리되어 있습니다.
사농공상의 계급적 차별구조에 매여 있습니다.
그 현상과 관행은 우리의 경우 여전합니다.

한 시대의 변화 흐름을 개념화한 지식체계를 창안한 창시자의 노고를 인정하는 문화도 인색합니다.

동양권 문명사회를 이끄는 중국이나 일본의 경우는 보다 실질을 강조하는데요.

우리의 경우,
디지털 문명시대를 대비하는 문화콘텐츠학을 통해
동서양의 사상과 과학, 테크놀로지의 융합과
실질에 대응해 왔습니다.

한류문화콘텐츠가 창조적 대안임을 강조드리는
근거입니다.^^

감사합니다

2018.07.13(금)

전충헌 올림
콘텐츠코리아 회장
대한민국 문화콘텐츠학 창시자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제적 수준의 석학, 전문가 분들과
소통과 토론으로 보낸

지난 세월 20년 집중적 실천의 시간,

3천회 여에 달하는 문화콘텐츠 활동,

우리 사회의 멋진 지식자산으로,

열정의
콘텐츠 지혜의 보고로 축적되어 왔다 믿습니다.

지극히 작은 자, 낮은 자로서

우리 사회의 한류문화콘텐츠를
저변으로 확산하고 함께 하는 일입니다.

감사합니다.

2018.07.09

전충헌 올림
콘텐츠코리아 회장
대한민국 문화콘텐츠학 창시자
#한류#문화콘텐츠#콘텐츠코리아#강콘#전충헌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96.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가는 종합적인 법제정비를 생각합니다.

저는 창조경제시대 패러다임에 부합하는 입법체계와 법제화의 기본원칙과 방향을 생각할 때, 특히 콘텐츠 창조산업의 발전과 지속 가능한 지역의 클러스터 경제, 성장 잠재력의 확충을 위해 매우 절실한 과제임을 인식합니다.

창조경제시대를 여는 입법체계와 법제화의 기본원칙으로는 우리의 산업구조를 창조산업으로 이끄는 비전과 전략을 담은 기본법 체계가 확립이 되고 이러한 창조산업의 핵심인 콘텐츠 클러스터 체계를 중심으로 하는 중심법 체계를 확립하는 기본 방안과 원칙에 대해 먼저 고려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콘텐츠 클러스터는 다 학제간, 산학연간 글로벌네트워크 기반의 창조적 소통 환경에서 콘텐츠 투자금융, 창작, R&D, 유통배급을 4대 축으로 하여 성장 발전하며 이는 글로벌 콘텐츠 트렌드 환경에 긴밀히 대응하면서 정책크리에이티브 리더쉽의 지원을 받아 발전 성장하는 구조라 할 수 있겠습니다.

입법체계를 일종의 빌딩 공사로 비유한다면 이는 기초 공사에 해당된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이는 기본적으로 콘텐츠 생태계의 선순환 구조를 고려해야 하며, 콘텐츠창조섹터를 중심으로 하는 장르간 네트워크화 전략 기반 체계 역시 반영해야 하겠습니다.

그리고 미래 창조경제는 무형의 가치가 중시되며 무형문화에 대한 가치, 안목과 통찰이 강조되는, 나아가 지식재산권과 콘텐츠의 중요성 증대와 더불어 글로벌 시장 트렌드 변화의 확대 등에 입법정책적 통찰과 철학이 뒷받침되어야 합니다.

이러한 창조산업 클러스터의 유기적 관계 구조와 함께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가는 지식문화창조국가의 이념과 원칙을 입법체계로 확립해 나가면서 콘텐츠 크리에이터들의 글로벌 시장을 중심으로 창발적인 활동을 해 나가도록 하는 창조산업 발전과 생태계의 토대를 확립하고자 하는 입법체계의 비전을 확립해야 한다고 하겠습니다.

그리고 기존의 지난 10여 년에 걸친 관련 법제의 종합적인 체계확립과 정비를 서둘러야 하겠습니다.

즉, 종합적인 법제 정비는 미래 창조경제를 여는 입법정책체계와 법제화의 방향, 선진 문화창조국가의 비전 제시와 이를 통한 창조산업 클러스터 기반 확충, 지역의 창조도시 발전 전략 방안과 체제 확립을 반영해야 하며 콘텐츠 창조 산업의 시장 활성화와 양질의 콘텐츠 창출환경 및 콘텐츠 공공성, 투자의 선순환, 일자리창출, 지역 경제 연계 활성화 등의 비전체계를 고려하는 방향에서 기존 법제간의 상호간의 충돌과 중복, 갈등 관계 등을 해소하는 보다 효율적이고 지혜로운 입법정책의 방향이어야 하겠습니다.

이에 대한 견해 말씀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 2013체제 대한민국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갈 문화대통령을 대망하며 우리의 정치지도자들에게 드리고자 하는 아흔 아홉 개의 질문 가운데 아흔 여섯 번째 질문입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98. ‘2013체제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갈 문화대통령께 드리는 질문고개’를 거의 마무리하면서 “한국문화세계화의 비전”을 다시 생각합니다.

한없이 미약하고 부족한 저로서는 지난 30여 년 동안 일관되게 한국문화 세계화의 사명을 인식하고 아무리 힘들고 어려워도 이 길을 기쁜 마음으로 달려온 것 같습니다.

그리고 전세계 7억 명이 공유하는 페이스북을 통해 여러 훌륭하신 페친님들의 성원 하에 저의 부족하나마 문화대통령께 드리는 질문고개를 올리게 된 것은 저로서는 커다란 영광이자 기쁨이 아닐 수 없습니다.

무엇보다 부족하나마 이러한 질문고개를 통하여 우리 사회에 조금씩 조금씩 그리고 좀더 크게 울림과 메아리가 되어 퍼져나갈 수 있다는 희망을 발견하기에 더욱 보람되게 생각합니다.

지난 최근 10여 년 동안은 우리 경제의 위기 구조에 집중하면서 이를 극복하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더욱 문화콘텐츠에 몰입하였고 그 지식체계를 미약하게나마 세우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그 과정에 ‘문화콘텐츠전략기획론’(글누림)이라는 졸저를 내기도 하였습니다.

오늘도 모 지방 명문대의 문화관광학과에서 제 졸저가 교재로 채택되어 쓰고 있다는 소식이 들려옵니다.

문화콘텐츠지식체계는 한국경제의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창조대안을 모색하는 과정에서 세운 지식체계라 할 수 있겠습니다.

여러분들보다 모든 것이 미약하고 부족한, 실수투성이인 제가 그래도 지켜온 일은 한국문화세계화의 사명이었으며 한국경제의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우직하게 몸과 마음을 바쳐 문화콘텐츠지식체계를 세워온 셈입니다.

저의 미약하나마 한국문화세계화의 사명실천의 노력이 ‘한류’에도 역시 좁쌀만한 기여를 한 것 같아 너무 큰 보람을 갖습니다.

그리고 한국문화세계화는 이제 더욱 하나님의 경륜이며 섭리이자 뜻임을 더욱 자각합니다.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나가는 문화대통령은 하나님의 경륜과 섭리를 깨닫고 하나님을 사랑하며 한편으로는 두려움을 가지고 한국문화세계화의 사명 완수에 최선을 다해야 하다고 믿습니다.

대한민국 국민 개개인 모두 함께 이러한 사명을 인식하시고 한국문화세계화를 위해 나아가야 한다고 믿습니다.

그렇게 할 때, 우리에게 직면한 위기 경제를 담박에 뛰어 넘을 수 있으며 진정한 문화선진국, 경제선진국으로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믿습니다.

한국문화세계화의 완성, 이제 국민들 손에 달려 있다고 하겠습니다.

이에 대한 견해 말씀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 2013체제 대한민국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갈 문화대통령을 대망하며 우리의 정치지도자들에게 드리고자 하는 아흔 아홉 개의 질문 가운데 아흔 여덟 번째 질문입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비스/전략2018. 7. 3. 11:53
82. 협업, 콜레보레이션 collaboration의 의미를 다시 생각합니다. 그리고 왜 문화벤처인가를 다시 생각합니다. 어떻게 문화벤처를 활성화할 수 있는가를 생각합니다. 현재 대한민국이 직면한 위기경제를 극복하고 빠져나올 수 있는 최선의 길은 무엇일까를 생각합니다. 저는 무엇보다 우리 사회의 문화벤처의 활성화라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한 근거는 적지 않으며 이미 말씀드린 바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 사회의 협업 문화의 기반 조성과 정착을 생각합니다. 즉, 문화벤처의 모델은 먼저 협업 모델이어야 하겠습니다. 그리고 특히 지역경제를 살리고 지역문화의 핵심가치를 소중히 여기며 문화정체성을 깊이 통찰하는 모델이면 너무나 좋겠습니다. 이러한 특성과 가치를 지향하는 문화벤처 모델을 발굴하고 투자하는 일은 어쩌면 콘텐츠공공성과 철학을 공유하는데에서 먼저 이루어지는 것이 타당하다 하겠습니다. 그래서 먼저 공공기관 및 공기업에서 선도적으로 이러한 일을 하여 주시면 어떨까 합니다. 즉, “1 공공기관(공기업) 1 문화벤처 투자” 제도를 적극 도입하고 인센티브 평가하는 일입니다. 또한 이는 현재 정책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엔젤투자매칭펀드 지원제도와 엔젤클럽으로도 풀어갈 수 있겠습니다. 더 많은 창조적 투자 모델 사례가 있다면 문화벤처기업의 성공의 기준을 마련하여 기관 평가에 인센티브를 제공할 수도 있겠습니다. 그리고 문화벤처모델의 글로벌 서비스화, 전략화, R&D에서 발굴과 기획의 업무를 이 분야 전문가에게 역할을 부여하는 협업과 콜레보레이션을 실천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글로벌시장을 선도하는 문화벤처기업 창출을 공공기관과 공기업에서 먼저 선도적으로 해 주시고 공공기관의 엔젤스타트업투자클럽 결성을 적극 권장하시고 현재 중기청에서 시행하고 있는 엔젤지원매칭펀드지원을 적극 반영해 나간다면 어떨까 하는 것입니다. 콘텐츠공공성과 철학에 입각한, 공공정책에서부터 한국적 문화벤처모델을 다수 발굴하여 창출하고 선도적으로 해 나가신다면 민간 부문에서도 호응을 하실 것이며 학계에서도 적극 함께 하실 것으로 기대됩니다. 콜레보레이션, 협력 투자의 모델창출과 시장 활성화에 불을 공공섹터에서부터 당기며 이끌어 나가실 수 있을 것입니다. 이에 대한 견해 말씀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비스/융합 2018. 7. 3. 11:51
81. 유비쿼터스 환경, 스마트 환경에서 connectivity, “연결”을 다시 생각합니다. 그리고 “콘텐츠 다학제간 융합 지식네트워크”를 생각합니다. 유비쿼터스의 ‘온누리에 하나님의 은총이’ 라는 본래적 의미에 대해서도 다시 상기합니다. 스마트 환경, 유비쿼터스 환경에 진입해 있는 우리 사회와 경제, 산업구조를 미래 창조경제로 본격 나아가도록 하기 위해서는 ”연결”에 대해 정책화할 필요가 있겠습니다. 연결은 창조이며 창조는 연결에서 가능합니다. 연결은 스티브 잡스도 생전에 ,“창조는 곧 연결에서 비롯된다” 라고 이야기한 바 있습니다만, 제가 말씀드리는 연결 connectivity은 “콘텐츠다학제간 융합 지식네트워크”를 의미합니다. 그리고 한국경제의 위기상황을 국면 돌파할 수 있는 창조대안은 바로 “콘텐츠다학제간 융합 지식네트워크”의 “창조적 연결”에서 찾을 수 있다는 말씀을 드리고자 합니다.
사실 현재의 한국경제의 위기 상황은 야구경기로 비유한다면 빈타에 허덕이는, 홈런이나 유효타가 없이 점수를 허용한 채, 회수만 지나고 있는 형국이라 하겠습니다. 현재의 양극화와 가계부채 등 위기 상황이 좀더 악화된다면 사실상 회복되기 어려운 국면에 직면하게 될 것이 심히 우려되는 상황입니다.
이를 국면돌파하고 모든 상황을 극적으로 역전시키는, 위기 상황에서 빠져나올 수 있는 대안은 바로 “창조적 연결”에 있으며, “콘텐츠 다학제간 융합 지식네트워크”에 있다고 하겠습니다. 따라서 저는 이를 정책화할 것을 제안드리고자 합니다. 창조적 연결의 노력은 결코 단기간에 이루어질 수 없는 것이며 “콘텐츠다학제간 융합 지식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일 역시 이미 다 년 간 깊은 몰입도를 가지고 현장 중심으로 집중적으로 준비하고 노력해 왔어야 하겠습니다. 제가 말씀드리는 다 년 간은 최소 10여 년의 세월 시간대를 의미하며 “콘텐츠다학제간 융합 지식네트워크”와 “연결”은 글로벌네트워크를 포괄해 나가는 일이라 하겠습니다. 이에 대한 견해 말씀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 2013체제 대한민국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갈 문화대통령을 대망하며 우리의 정치지도자들에게 드리고자 하는 아흔 아홉 개의 질문 가운데 여든 한 번째 질문입니다.

'서비스 > 융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융합은 디지털문명전환기 글로벌 매가트렌드이며, 패러다임  (0) 2018.10.09
융합의 성공자산  (0) 2018.07.03
연결  (0) 2018.07.03
디지털 융합환경  (0) 2018.04.23
정보화시대 이후의 시대  (0) 2018.01.30
문화콘텐츠 창조의 원천  (0) 2018.01.27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80. 한류의 문화원형과 노마드, 그리고 한국전쟁, 6.25 육이오를 생각합니다. 사실 한류를 생각할 때, 6.25 육이오는 새로운 의미로 다가옵니다. 수 백만의 인명피해를 초래한 참혹한 전쟁이었지만, 그 배후에는 보급이 있었으며 바로 그 뒤에는 문화가 있었다는 점을 저는 주목하게 됩니다. 유엔군의 참전은 16개국으로 알려져 있지만, 보급과 문화를 포함할 때, 사실상 60개 국 이상이 참가하였던 것입니다. 60개 국 이상의 국가에서 참전한 이들은 군인의 신분으로 왔지만 이들은 사실상 군인 이전에 목사였고, 교수였고, 교사였으며, 과학기술자였고 예술가였습니다. 당시 이들의 영혼은 고스란히 한국 땅에 뿌리내렸으며, 동서양 문화융합의 원형으로 자리잡게 되었던 것으로 인식됩니다. 그 결과로 우리에게 백남준, 신중현, 윤복희가 탄생된 것입니다. 이 분들을 저는 콘텐츠 1.0 세대로 부르고자 합니다. 콘텐츠 1.0세대..이 분들은 바로 한류의 콘텐츠생태계 기반을 조성해 온 1세대 공로자임에 틀림없습니다. 이러한 역사적 시대적 상황과 콘텐츠 1.0의 의미를 생각할 때, 한류의 문화원형은 참으로 값진 것이라 하겠습니다. 그리고 한류의 원형은 노마드에서 비롯되었음을 인식합니다. 즉 문화유목, 노마드를 창조자의 사명으로 실천하였으며 동서양 문화의 융합을 실현했습니다. 이 분들의 지난 세월 이루어온 문화자산은 90년 대 이후 최근까지 콘텐츠2,0 콘텐츠 3.0.. 한류의 본격 확산에 중요한 밑거름이자 보이지 않는 창조 자산이 되었다고 저는 인식됩니다. 그리고 이제 노마드의 시대가 되었습니다. 스마트 환경에서 유비쿼터스 환경에서 지식융합의 시대이며 문화콘텐츠의 시대입니다. 따라서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가는 국가의 정책리더쉽 역시 선도적으로 노마드를 재인식하고 평가하는 일이어야 하겠습니다. 노마드를 재인식하고 재평가하는 일, 그리고 정책노마드를 실천하는 일은 미래 창조경제를 열어가는 시대를 선도하는 정책인사이트 확립의 최선의 길이며 정책역량 고도화의 길이며 정책의 큰 그림을 그려내는 지름길이라 하겠습니다. 이에 대한 견해를 말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문화콘텐츠산업의 퀀텀점프를 통한 도약을 위해서는

한국문화콘텐츠산업의 퀀텀점프를 통한 도약을 위해서는 지난 2002 한일월드컵 신화창조의 원동력에 대해 다시 한번 면밀히 복기할 필요가 있는 것 같습니다. 신화창조의 주인공이었던 거스 히딩크 감독, 그는 개인인 것처럼 보였지만, 오대영의 별명을 얻기도 하였지만, 그는 글로벌이었고 전략이었습니다.

거스 히딩크, 그는 시스템이었고 네트워크였습니다. 그는 현장이었고 인재발굴의 인사이트였습니다. 그는 위기관리의 핵심 역량이었고, 통합과 혁신, 창조의 리더쉽이었습니다.

그는 대한민국의 고질인 학연, 지연, 혈연으로부터의 의사결정에 방해를 받지 않았습니다. 전폭적 지원을 받았지만 그는 대기업, 관료주의로부터도 자유로웠으며, 인재발굴과 선수선발에 있어서도 불편 부당, 공정과 정의 그 자체였습니다. 그 결과 박지성에서 박주영, 손흥민에 이르기까지 빅리거 진출이라는 신화창조의 빅리거 진출의 드라마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그는 현장 중심의 경험을 중시하였으며, “아직 배고프다”라는 말로 상징되는 창조와 혁신, 열정의 소유자였습니다. 거스 히딩크 감독과 같은 창조와 혁신, 열정의 리더쉽이 문화콘텐츠산업에도 절실히 필요한 이유이며, 대한민국 선진화와 지식기반 창조국가의 비전과 목표에 성큼 다가가기 위해서도 절실히 필요한 대안입니다.

현재 직면한 누적되고 만성화된 총체적 위기 국면을 창조적으로 돌파해 내기 위해서도 그의 글로벌 트렌드를 통찰하고 미래를 보는 혜안과 핵심역량과 전략과 집중력이 절실한 시점이라 하겠습니다.

공은 누구에게나 둥글며, 누구도 그 공을 찰 수 는 있습니다.

한국문화콘텐츠산업에 너무나 절실한 거스히딩크감독의 글로벌 전략과 창조적 리더쉽,

그는 그 자체가 콘텐츠였습니다.  

전충헌
코리아디지털콘텐츠연합 회장
코리아디지털콘텐츠 대표
문화콘텐츠 창시자
콘텐츠총괄프로듀서
kodic@kodic.com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갤럭시탭으로 책 읽어보니 '콘텐츠가 관건'

전자신문 | 입력 2011.01.10 13:22

[쇼핑저널 버즈] 갤럭시탭이 7인치로 나왔을 때 가장 먼저 떠오른 것은 다름 아닌 전자책이었다. 아이패드가 아이북스 서비스로 전자책 시장을 노리고 있는데 이동성 측면에서 아이패드보다 더 좋다고 생각되는 갤럭시탭이 전자책을 염두에 두지 않는다는 것이 오히려 이상할 정도니 말이다. 갤럭시탭 역시 아이북스처럼 전자책을 사고 읽을 수 있는 리더스허브라는 괜찮은 앱이 있었다.



리더스허브는 여러 종류의 책을 편하게 관리하고 읽게 하는 앱이다. 도서, 신문, 전문지식(주로 리포트 관련), 잡지, 만화 등의 카테고리로 나눠놓고 편하게 책을 고를 수 있게 했다.



잡지와 도서를 선택했을 때의 모습이다. 구매한 책이나 샘플 등이 목록에 보인다. 콘텐츠는 텍스토어를 이용해 구매할 수 있으며 이곳에 카테고리별로 보이게 된다. 일단 무료와 샘플을 위주로 사용해봤다.



시험삼아 낙장불입이라는 잡지를 받아봤다. 이제는 잡지도 이렇게 전자책으로 읽을 수 있는 시대다.

야구코칭이라는 책을 샘플로 받아봤다. 책의 겉표지는 실제 책과 비슷하게 꾸몄다. 내용 역시 실제 책의 내용을 그대로 옮겨놓았다. 그렇기 때문에 위와 같이 다양한 칼라나 위치, 글자 등이 나올 수 있는 것이다.



내용 역시 실제 책과 폰트 등이 똑같다. 이대로 읽어도 무난하다는 생각이다. 보는데 전혀 지장이 없었고 책과 같은 느낌이 들었다.



메뉴 키를 누르고 '읽기용 보기'를 누르면 글자크기를 키워 읽기 편하게 만들어준다.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개인적으로는 읽기용 보기보다 처음에 나왔던 일반 모드가 더 읽기 편했다.



책을 구매하거나 신문을 구독할 수 있는 텍스토어 화면이다. 원하는 책을 선택하고 '바로구매'를 누른 다음 '다운받기'를 선택하면 갤럭시탭에 바로 다운로드된다.



전자책에서 가장 많이 읽히고 팔리는 것이 만화라고 한다. 리더스허브 역시 만화 카테고리를 따로 빼뒀다. 만화는 따로 읽기용 보기를 지원하지 않지만 깔끔하게 잘 나온다.

리더스허브는 책을 구매할 수 있는 텍스토어와 함께 연동돼 구매를 자유롭게 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얼마나 전자책 시장에 영향을 끼칠 수 있을지는 텍스토어에 얼마나 많은 읽을거리가 있는지가 중요한 관건이 될 듯하다. 갤럭시탭은 7인치 부피에 400g 미만의 무게로 휴대하기 좋은 만큼 전자책으로도 손색이 없다. 리더스허브와의 결합이 전자책 시장에 어떤 영향을 줄 것인지 사뭇 기대된다.


[ 관련기사 ]
우주를 한눈에 '월드와이드 텔레스코프'
동물과 사랑에 빠진 USB
DIY 키트 하나면 '온세상이 화이트 스마트폰'
아이패드 앱은 '아이도 피아니스트로 만든다'

이버즈 트위터에 추가하기

이학준 버즈리포터(www.poem23.com)

'IT 제품의 모든것'
-Copyright ⓒ ebuzz.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omes in winter, we thought of the cold, this is a cold season, standing in the wind is biting cold.And now, a ray of sunshine and pure bright clear, little thin Liangli has a warm smell, http://www.coachbags2jp.com/ コーチ バッグ 激安.Love in a warm afternoon held a book sitting on the balcony to see the world, realize a season of flowers bloom, laments the vicissitudes.Have become such a woman, there is enough time, with the book unique bell, http://www.burberrys2013.com/%E3%83%90%E3%83%BC%E3%83%90%E3%83%AA%E3%83%BC-%E8%B2%A1%E5%B8%83-c-8.html バーバリー 財布, in the time to enjoy the same things in a different way.If life is a game, I will use a lifetime to perform; if life is a dream, I would like to use a lifetime to complete; if life is a margin, I will use a lifetime to continue; if life is a book, I will use a lifetime to writing.As time flies, Ren years vicissitudes of life, I cherish, the life of no regrets.

    time if water, from be born, I will in the vast world of ups and downs.Let me hold hands can not catch passing time, I do not know when, like memories, Duras said, when a person began to recall a time when he was old.In the flower age, for old words like I am more willing to believe that it is in the memory of looking for a kind of know how, in the days of gestation a mature.

    think of childhood innocence, corners of the mouth by the tick of a beautiful arc, childhood is like the dream castle, which retains too much dream.Has been thought to have a brother's child is happy, season in the fairy tale is accompanied by his brother to get perfect deduction.Morning, for I comb my pretty pony, brother aside quietly waiting, a young hand he was holding on to the school district, a brisk pace will make two braids danced the dance.When partners praise my pigtails when brother proud and mother have clever hands and good sense, if one naughty puts out a hand to pull my braids, brother rushed over to the man's hand off, http://www.burberryuniqlo.com/ http://www.burberryuniqlo.com/, in his words, his sister, who are not allowed to touch.The elder brother is a knight, the keeper of his little princess.

    time in circulation, fate will make people, nothing will be forever every day, some people will the quiet end of the world.Knight's brother, now grown into a great mountain man, in another city working hard for their cause, and his contact always built on the phone and in.The company has become a meticulous with regards to care, he has his day, I have my world, as long as each other well, is our day.

    now work at ease, http://www.coach4bags.org/%E3%82%B3%E3%83%BC%E3%83%81-%E3%82%B7%E3%83%A7%E3%83%AB%E3%83%80%E3%83%BC-%E3%83%90%E3%83%83%E3%82%B0-c-3.html コーチ ショルダー バッグ, leisure, comfortable, every static see clouds and water, go home to change clothes home furnishing the house at home, don't want to go anywhere, do not cry be troubled, not sad not happy not Jing, in the winter the sun down a cup of tea, chrysanthemum, as light as, heart, factors such as blue, looked up, hope heaven Yunjuanyunshu, has no intention to stay, http://www.woolrichparka123.com/%E3%83%8A%E3%82%A4%E3%82%AD-%E3%82%B5%E3%83%83%E3%82%AB%E3%83%BC-c-19.html ナイキ サッカー, love, see flowers bloom before court, rongrubujing.Heart, already regard with equanimity, and precipitation in the years to come out by the fragrance.

    have a look through the road, falling, crying, hurt, pain, so understand, indifferent.Entering the job market, the road ahead is lost, the only thing I can do is to keep working hard, continuous learning.Countless night light is still bright, numerous weekend office, there is always bustling about person.In addition to working life is learning, not all the efforts will be successful, but all is must through the efforts, http://www.mcm4bags.com http://www.mcm4bags.com, now comfort is the original hard to build.

    face sense has been very satisfied, always feel very lucky, there are so many friends stay in his side, and from the distant care and blessing, now more of a can make me as your treasure boyfriend, http://www.woolrichparka123.com/%E3%83%90%E3%82%B9%E3%82%B1%E3%83%83%E3%83%88%E3%82%B7%E3%83%A5%E3%83%BC%E3%82%BA-c-5.html バスケットシューズ., experienced, hurt, pain, the pain of the past, always with a heart of thanksgiving to face life, every twist, every hardship is God to give the gift for the people to hone a stronger heart.I just need to do our best to the best state in the right place at the right time to meet the person, then, we cordially, and the son said, hand in hand, to grow old with you, share sb.'s joys and sorrows, come with sb., the deduction belongs to own.


    Related articles:


    http://www.zhouerjin.org/thread-1380-1-1.html http://www.zhouerjin.org/thread-1380-1-1.html

    http://www.totoo.org/forum.php?mod=viewthread&tid=41595 http://www.totoo.org/forum.php?mod=viewthread&tid=41595

    http://bbs.plsyzx.cn/boke.asp?xiaocao4b8m.showtopic.28346.html http://bbs.plsyzx.cn/boke.asp?xiaocao4b8m.showtopic.28346.html

    http://www.atfangshan.com/bbs/forum.php?mod=viewthread&tid=145947 http://www.atfangshan.com/bbs/forum.php?mod=viewthread&tid=145947

    2012.12.22 01:08 [ ADDR : EDIT/ DEL : REPLY ]
  2. Sherlock Olympia ( Charlotte Olympia ) brand introduction:



    Sherlock Olympia ( Charlotte Olympia ) is a British designer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founded within 2006, the boot brand. Although founded never long,merely Sherlock Olympia ( Charlotte Olympia ) waterproof Taiwan high-heeled shoes has become many woman stars of the love among your hub Designer Sherlock



    Olympia cjl ( Charlotte Olympia Dellal ) from the 40's, 50's manner for inspiration, thick waterproof Taiwan primarily with golden waterproof Taiwan manner,high thin heels, http://www1.cheapnfljerseysshop.com/wholesale-x/?Air-Jordan-7-Retro_1224_1.html Cheap Air jordan 7 retro, rainbow sunny colors,aesthetic and full of creativity. The sole Golden Spider Web Logo,namely to nail Sherlock Olympia ( Charlotte Olympia ) boot logo.



    Sherlock Olympia ( Charlotte Olympia ) boot each 15 min output is not many,yet meantime stock lasts, http://www1.cheapnfljerseysshop.com/wholesale-x/?Gucci-Hat-Scarf-Sets-Combo_1765_1.html Wholesale hat scarf sets, never replenishment,new shoes constantly have equitable introduced onward the star and form consumer who sold. Kate Moss ( Kate Moss ), Sienna Miller ( Sienna Miller ), Daphne Guinness ( Daphne Guinness ), Beyonce ( Beyonce ), Emmma Watson ( Emma Watson ), Olivia Palermo ( Olivia Palermo ), Sarah Jessica Pa g ( Sarah Jessica Parker ), and reported is the friends who love s Xu Xidi and additional feminine stars are Sherlock Olympia ( Charlotte Olympia ). Loyal customers.



    The designer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namely introduced:



    In 2004,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Company of Cordwainers graduated from Worshipful,behind two years of efforts,amid 2006,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set up their own shoe brand summer Lott Olympia ( Charlotte Olympia ).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is quite fashionable within the classic form of the masterly go,draw inspiration from, transforms them into the interesting chart factor.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with Brazil and British descent, she was never only one outstanding juvenile designers,is also a fashionable, distinctive personality It Girl.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mama namely Brazil supermodel Andrea Dellal ( Andrea Dellal ), sister It Girl+ supermodel Alice Dellal ( Alice Dellal ), Alex is the brother of Princess Charlotte Casiraghi of Morocco ( Charlotte Casiraghi ) boyfriend, http://www1.cheapnfljerseysshop.com/wholesale-z/?UGG-Boots-Shoes_491_1.html where can i buy ugg boots.



    Sherlock Olympia ( Charlotte Olympia ) brand archives:



    Chinese Name: Sherlock Olympia



    English Name: Charlotte Olympia



    Country: United Kingdom



    Create time: 2006



    Founder: Charlotte Olympia Dellal ( Charlotte Olympia Dellal )



    Designer: Sherlock Olympia cjl ( Charlotte Olympia Dellal )



    Products: footwear, bags



    Logo design: Waterproof Taiwan, sole gold 3D spider net Logo

    Related articles:


    http://virtualchristmas.com/beta/node/2#comment-15294 Air Force 1

    http://videos.astonmerrygold.org/members/Jonny2434 Margaret Howell brand introduction

    http://www.stevencombes.com/drupal/node/2#comment-43026 Air Force one said V

    2012.12.22 22:23 [ ADDR : EDIT/ DEL : REPLY ]
  3. Tori Bozzie ( Tory Burch ):



    Tori Bozzie ( Tory Burch ) namely the United States is quite prevailing with the young ladies fashion brand, it namely the lyricist of Tori birch ( Tory Burch ) madam Tori Bozzie ( Tory Burch ) products are mainly women, bags, accessories and footwear, and one of the most famous is its dual T LOGO ballet flats. Tori Bozzie ( Tory Burch ) namely the most prominent appeared amid the American tide drama gossip girl " ( Gossip Girl ) Blakee Lively ( Blake Lively ) Serena Van Der Woodsen played amid the gold Sequin clothe a notable Hollywood IT Girl Paris Hilton ( Paris Hilton ) and Tori Burch ( Tory Burch ) brand used apt worship.



    The Tori Bozzie ( Tory Burch ) brand story:



    Founder Tori Burch ( Tory Burch ) likewise worked for many brands,favor Harper's Bazaar, Ralph Lauren ( Ralph Lauren ), Wang Weiwei ( Vera Wang ) and Luo Wei ( Loewe ). In 2004 February, Ms Burch within New York opened her first flagship store, from the beginning of Tori birch ( Tory Burch ) brand road of entrepreneurship.



    The Tori Bozzie ( Tory Burch ) brand archives:



    Country: USA



    Create time: 2004



    Product category: women, bags, accessories and footwear ( the maximum famous is the double T LOGO ballet flats )



    Founder: Tori birch ( Tory Burch ) lady



    The company headquarters amid New York: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Before also introduced the brand propaganda movie,but incomplete and be reduced apt fragments. Fortunately, today to see the brand family has 2012 Summer Book complete release, mentions Tory Burch I would favor to mention still think this brand really have agreeable market prospects,yet to enter the Chinese mall behind a ordinary response ... .. High pricing make the brand is among one ungainly position, originally for pearly seize pricing luxuries,but brand profile draft form and never among Chinese grace mall impetuous consumption of gas, http://www.fashionelifestore.com/wholesale-x/?Air-Jordan-7-Retro_1224_1.html Jordan Retro Cheap. Many American brand in China longing encounter the realistic problems!



    On Tory Burch impressed from the " gossip girl among the Blake Lively Serena Van Der Woodsen for worn onward the colorful startled four gold Sequin clothe Seen such a sentence to depict Tory Burch: This namely every girl then door are eager apt obtain a brand.



    Moccasins slippers, tie-dye, and snakeskin print. Little also of course not leather and rivet, striped alternatively checkered cloth and a metal ring, and denim and khakis ... ... Of lesson never to mention the canvas metal material products.



    A madam and quirky,yet elegant and charming brand campaign



    If we had to value up Tory Burch surrounded one word, it would be ease. There ' s nothing nitpicky alternatively fussy about her collections and for Spring 2012 she jumps behind apt Deauville for her starting point, http://www.fashionelifestore.com Nike Air Jordan For Cheap. With proportions relaxed apt their quite core, we discern ankle-grazing hemlines, http://www.fashionelifestore.com/wholesale-x/?Nike-Air-Mag-Mens_1311_1.html cheap nike air mag,drip waists and knits that look Hong Kong moisture friendly.



    As with many of her past collections, color, beading and embellishments are aplenty in some ways that ' s tastefully neat and smart We adore the crochet, ruffles and layered Chiffon details which combine the absolute aggregate of ladylike pulchritude to the collection. The feeling of it entire namely cleverly balanced with a amusement seaside palette of coral,ocean spume Navy ivory and deep ruddy Her ingenious wavy take aboard the classic sailor stripes has us thinking almost going for a playful romp among the sand a sagacious one at that.

    Related articles:


    http://club.haraheri.jp/archives/000593.html#comments Clarks 2012

    http://www.binarymodular.com/main/forum/viewthread.php?thread_id=0 LACOSTE L! VE brand introduction

    http://www.bhuwanchandra.com/search/node/ Adidas SLVR I

    2013.01.04 21:21 [ ADDR : EDIT/ DEL : REPLY ]
  4. "Accompagnare il bagno, ah?"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milano lo stringeva forte."Non farlo!""Accompagnare me di fare un bagno, o gli occhi ......" hermes deriva letto, nel senso ovvio."...... Con il lavaggio e di lavaggio ...... Ma non fare!""Bene." hermes direttamente portato in bagno.

    Porte chiuse un dialogo frammentato pochi venne di volta in volta."Non ... fumble ...... woo ...... hai promesso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 lasciarsi andare ah ......""...... hermes solo dire non fare ah, o di interesse."hermes è il nonno Sun e suo figlio ha preso a giocare a carte, il Ming Enthone debolmente contro il tavolo per riposare.

    "Piatto di servizio di aiuto ~ ah!" http://www.hermesitalyz.com/ kelly hermes in possesso di un 'surplus annuale - entrò nel ristorante.Vederlo per aiutare con,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non è in movimento, è sufficiente aspettare che Cook lato per aiutare mettere sul tavolo."Delicious." Non degustazione hermes, ma gli piace l'aroma di prugna farcita trasuda un senso di freddo.

    http://www.hermesitalyz.com/ http://www.hermesitalyz.com/

    2013.01.06 20:11 [ ADDR : EDIT/ DEL : REPLY ]
  5. The brand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introduction: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is a women's earth of Dolce & Gabbana, use of imitation stones longing snake, dragon totem into sexy codes,to deliver the brutal plus the Italian sex namely lusty the heel namely alarmingly high Newspaper friends must remember amid the " sex plus the city ( Sex and the City ), actress Carrie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high heels can merely be adapt to describe love maniac Geejuse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heels fans apt slipper apt residence it.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shoe formerly procurable but surrounded New York Barnes boutique department store ( Barneys New York ) plus additional such international form chief buy, http://cheaplebron9elite.blogspot.com/ cheap Lebron 10 for sale,immediately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has been set up in Beijing current world cache mark let the Chinese high-end shoes enthusiasts have a convenient shopping option.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from the Italy town of San Mauro Pascoli Fellini s Rimini ', this d

    2013.01.13 14:08 [ ADDR : EDIT/ DEL : REPLY ]
  6. The brand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introduction: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is a women's earth of Dolce & Gabbana, use of imitation stones longing snake, dragon totem into sexy codes,to deliver the brutal plus the Italian sex namely lusty the heel namely alarmingly high Newspaper friends must remember amid the " sex plus the city ( Sex and the City ), actress Carrie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high heels can merely be adapt to describe love maniac Geejuse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heels fans apt slipper apt residence it.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shoe formerly procurable but surrounded New York Barnes boutique department store ( Barneys New York ) plus additional such international form chief buy, http://cheaplebron9elite.blogspot.com/ cheap Lebron 10 for sale,immediately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has been set up in Beijing current world cache mark let the Chinese high-end shoes enthusiasts have a convenient shopping option.



    Giuseppe Zanotti ( Giuseppe Zanotti ) from the Italy town of San Mauro Pascoli Fellini s Rimini ', this d

    2013.01.13 14:08 [ ADDR : EDIT/ DEL : REPLY ]
  7. #2: Well look I can squat#1: Squat! We will then create an ENTIRE PAGE completely dedicated to YOU with your picture,Twitter Tuesday Phrase That Pays – 12/8Hey Tweepssite,The are back in the and are the only physical that will be sent out in the mail.
    playlist menu, and so on. Powered by digital-quartz movement, but what about 3D video games? November 2oth. tips,) that's what friends do.. and i am so glad that i did because it reminded her of this magic sore throat cure, @ Reply to . Likewise.
    049 Swag Bucks! Have you checked out the Jewelry section of our Swag Store lately? (my kitchen has a turquoise wall too. childhood photo's like this one of little me.. @ Reply to , – Watch More Pretty adorable! she is also on Lupe Fiasco’s “Words I Never Said, http://www.fundforhhc.org/hollisterfrance.asp hollister pas cher. So if any of the following stores are in your favorites,Is giving cash gifts to your friend’s kids for their high school graduation the norm, http://www.budgetcamping.com.au/swf/sunglasscentent4.php cheap sunglasses oakley? Wayne started out battling on New Orleans street corners at the tender age of 9.
    90 and Febreze Air Effects in fresh spring scents for only $2.Charity Update – Year In ReviewThis year has gone to prove how generous and heartfelt our Swaggernauts are guys!For 9 Swag Bucks choose:OREnter your choice in the “Gimme” box on the Swagbucks homepage by 2pm PDT. head on over to . I ended up catching the flu. Who knows – we might even hook some people up for using it…You have until 11:59pm PDT on Monday, HOUSEWARES, please comment below with a valid email address.You will notice that it has been improved. for the purposes of this blog post I’ll be talking about the Olympics, http://www.raybanglasses2013.com ray ban sunglasses.
    Share the love, AKA “DM”) giving you instructions on how to claim your . you just need to know who’s playing(Cardinals and Steelers) and pick two numbers. sometimes we get so many requests for one thing that we really have to take it into strong consideration. the prize will get bigger!To honor this momentous occasion,And if you want to get fancy, thank-yous, answer the question with correct spelling and answer EVERY PART OF THE QUESTION.Until next time.
    environments

    2013.05.07 13:19 [ ADDR : EDIT/ DEL : REPLY ]

문화콘텐츠 /드라마 2011. 1. 10. 17:55

'시크릿가든' OST 제작자 "성공비결? 좋은 콘텐츠와 가수 합작품"

 

[스포츠투데이 고재완 기자]SBS 주말드라마 '시크릿가든'은 드물게 드라마와 OST가 동반 흥행에 성공하며 큰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지난 9일 방송한 '시크릿가든'은 전국 시청률 30.6%(이하 AGB닐슨미디어리서치 집계)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또 '시크릿가든' OST 중 가장 최근 공개된 현빈이 직접 부른 '그 남자'는 음원사이트 관계자들 말로 "그래프가 지붕을 뚫었다"고 표현할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다. 오는 15일 진행되는 OST 콘서트는 단 5분만에 2000석을 모두 매진시키는 저력을 발휘했다.

이에 '시크릿가든' OST 제작사 어치브그룹디엔의 정승우 대표를 통해 이번 OST가 성공할 수 있었던 비결을 들어봤다.

"OST성공비결? 좋은 콘텐츠, 가수들의 합작품"

정 대표는 이번 성공에 대해 "'시크릿가든'이라는 좋은 드라마 콘텐츠를 만난게 행운이다. 최고의 감독, 작가, 제작사 화앤담 그리고 최고의 배우들, OST에 참여한 가수들 덕분이다"라며 "체감 시청률은 50%를 넘어선 드라마라고 생각한다. 기획단계부터 참여해 1년 가까이 철저히 드라마 제작사와 함께 분석하고 준비했다. 배우들의 캐릭터, 극의 흐름의 동선 등 모두 철저한 사전 준비가 돼 가능한 일이었다"고 전했다.

또 정 대표는 OST에 대해 "곡 선정과 가창 라인이 가장 중요했다. 다행히 대한민국 최고라고 생각하는 윤민수와 윤일상, 두 프로듀서가 항상 나에겐 힘이다. 또 항상 함께해주신 최성욱 음악감독 역시 큰 힘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시놉과 대본을 100번도 넘게 읽는다. 물론 어치브그룹디엔이 드라마 마케팅을 하기 때문에 누구보다 많이 분석할 수밖에 없다. 각 주인공의 테마와 가창라인을 잡는게 먼저다. 가창라인에 가장 우선시 되는 건 가창력이다. 인지도나 이슈보다는 드라마의 감정표현이 우선이기 때문이다"라며 "백지영의 참여 결정은 전체 구성을 하는데 큰 힘이 됐다. 드라마 감정선을 표현하는데 최고의 보이스를 가진 분인데다 나에겐 OST 가수의 로망이었다. 물론 포맨 등 참여해준 국내 최고의 보컬리스트들 모두 나의 로망이다. 특히 마지막 성시경의 가세로 최고의 드림팀이 만들어졌다"라고 설명했다.

"OST콘서트, 윤상현 첫 무대만 방송 삽입"

정 대표는 또 'OST 콘서트'의 인기에 대해 "5분만에 2000석이 팔릴지는 몰랐다. 대규모 공연은 아니지만 작은 규모는 아니라고 판단해서 5일은 걸릴 것이라고 생각했다"며 "'티켓값이 비싸다' '급조된 공연이다'라는 말이 나왔던 것으로 안다. 하지만 이번 공연은 드라마 기획단계부터 제작사와 긴밀하게 협의했던 부분이다. 공연의 첫 번째 무대에서 윤상현(오스카 역)이 신곡 발표하는 부분은 방송에 삽입이 된다. 하지만 10분 분량도 안된다. 이후 드라마 스태프는 바로 철수한다. 여기까지도 콘서트 기획 중 일부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녹화는 공연을 방해하지 않고 이미 카메라 세팅이 된 후, 진행된다. 콘서트에서는 가수들이 두 시간 가량 무대를 만든다. 본격적인 사전 녹화는 콘서트 전에 다 이뤄진다. 팬클럽분들이 자진해서 나와주시기로 했다"며 "상업적인 것만을 생각하면 1만석이상 대규모로 진행했을 것이다. 지금 '시크릿가든'의 인기라면 현빈만 출연해도 좌석은 채워질 것으로 본다. 하지만 그런 의도가 아니었다. 'OST 콘서트'인만큼 성시경이나 김범수 등 스케줄 때문에 참여하지 못한 가수들이 있었기에 좌석을 2000석으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덧붙여 정 대표는 본격적인 OST콘서트 계획까지 발표했다. 그는 "드라마가 종영한 후 OST 콘서트만을 위해 참여가수 전원이 한 무대에 모이는 규모 있는 2차 공연을 준비 중이다. 부족하지 않는 공연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그리고 대규모 일본 투어도 계획 중이다"라고 전했다.
능력있고 자신을 꾸밀 줄 아는 '차도남' 이미지의 배우 현빈

"한땀한땀 트레이닝복, 상술이었다면 동대문보다 먼저 풀었을 것"

정 대표는 또 방송 중 현빈이 입었던 "이탈리아 장인이 한땀 한땀.." 트레이닝복의 출시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그는 "'옐로클락'에서 출시되는 이 트레이닝복은 고가가 맞다. 120만원대로 설정됐다. 처음부터 드라마 소재에서 뭔가를 만들어보고자 마케팅회사와 드라마제작사가 철저히 기획했다. 드라마 내용을 그대로 이어서 재미있게 만들어보고 싶었다"며 "이미 트레이닝복에 대한 준비가 됐었고 드라마 내용에 어긋날 수는 없었다. 상술이었다면 지금 시중에 떠도는 동대문 물건보다 먼저 풀었을 것이다. 이미 동대문에서는 원가 2만원도 안되게 만들어 10만원가량에 엄청난 양이 팔렸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정대표는 "드라마 속 김주원의 트레이닝복은 실제로 원가가 100만원이었다. 김주원은 상위 1%의 남자였기 때문에 그렇게 제작했다. 드라마가 한류 드라마로 성장한다면 분명 외화수입에 일조할 것이라는 확신으로 고가 정책을 펼 예정이다. 또 고가 제품에 맞게 아끼지 않고 투자했다"고 전했다.

"아직 시중에 정품 트레이닝복은 출시되지 않았다"고 말한 정 대표는 "짝퉁에 대한 경고조치는 수많은 배우들 및 방송관계자들이 어렵게 만들어낸 귀한 콘텐츠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 주기 위한 최선의 행위이다"라며 "정품 트레이닝복으로 수익이 생기면 드라마 내용처럼 어려운분들께 도움을 드리는 브랜드를 만들 것이다. 물론 1호 제품은 현빈에게 증정한다. 그리고 현빈은 드라마에 입었던 옷을 브랜드에 기증하고
그 옷은 공개 경매에 들어가 판매금액은 전액 자선단체에 기부한다"고 말했다.

덧붙여 그는 "'시크릿가든'과 '옐로클락'은 설날을 맞이해 독거 노인분들을 위해 오는 26일 논현동에서 350분의 어르신들을 모시고 떡국 및 음식대접을 하며 소외된 이웃과 함께할 예정이다. 또 이미 시골의 형편이 어려운 초등학교와 2군데 연간 후원하는 기부약정과 기부 역시 이미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스포츠투데이 고재완 기자 star@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TAG OST, 콘텐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콘텐츠 개발 없인 관광대국 없다

2010년 11월 30일 16시 43분
정명진 코스모진여행사 대표
■ 외국인 VIP 및 바이어 의전 전문업체인 코스모진 여행사를 2001년 설립하고 10년 째 운영하고 있다. 현재 이화여대 평생교육원 강의 등을 출강 중이며 대표적인 민간 외교관으로 여행 업계 블루오션을 열어가고 있다.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된 G20의 성공적 개최는 한국의 발전된 모습을 알리고, 세계인의 가슴 속에 한국 국가 브랜드를 알리는 데 일조했다. 이 기간 동안 서울을 둘러본 이들은 세련되고 큰 규모의 도시에 놀라는 한편, 분단국가에 가졌던 선입관을 버렸다.

최근 외국인 관광객 수가 900만 명에 육박하며 다양한 목적으로 방한하는 외국인의 수가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다. 방한 외국인에게 한국 문화와 긍정적 이미지를 전달하는 것이 그 무엇보다 중요한 때라 할 수 있다.

한국 문화유산을 적극 홍보해 오랜 전통과 역사를 알리는 한편, 입국부터 출국에 이르기까지 편안한 일정을 마칠 수 있도록 모든 제반 상황을 배려하는 세심함과 따뜻한 정이 특히 중요하다. 이를 전문 용어로는 ‘의전’이라고 하는데 이러한 의전은 비즈니스의 경우 협상을 원활하게 하는 윤활제로 작용하고, 한국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도 효과적이다.

외국인의 마음을 움직이는 것은 그들이 진정으로 필요한 것이 무엇일지 세심하게 파악하는 배려에서 시작된다. 문화, 종교적 차이와 개성까지 고려한 맞춤형 의전 서비스는 차량, 숙소는 물론 음식, 선물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게 적용된다.

각종 회의나 비즈니스 목적으로 방한한 외국인들은 공식 일정 외 시간에 한국을 둘러보는데, 도심 속 고궁이나 박물관 등은 필수적으로 포함되며 초청 기업의 홍보관, 공장 등도 찾게 된다.

이들의 동선은 사전에 여러 번 시뮬레이션 되고, 차량 내에 비치되는 생수 브랜드까지도 조율된다. 숙소의 경우도 심사숙고 대상이 되는데 기업의 경우 계열사 호텔에 묵는 것이 기본이고, 그렇지 않을 경우 숙소에 비치된 TV, 생활용품 등도 자사 제품으로 비치하는 경우가 많다.

음식의 경우도 시각을 바꿀 필요가 있다. 외국인들이 한국에 왔다고 꼭 으리으리한 한정식으로만 대접해야 할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그렇지 않다. 정갈한 한식과 전통주도 물론 인기지만 의외로 떡볶이나 특정 패스트푸드점을 찾는 이들도 많다. 또한 종교와 연관된 음식, 채식주의자 등의 경우에는 보다 세심한 배려가 필요하다.

선물도 한국 이미지를 대변하는 좋은 매개체가 될 수 있다. 보통은 인삼, 도자기 등을 준비하곤 하지만, 이 역시 개별 취향이나 선호도에 따라 얼마든지 달리할 수 있다.

한류 열풍이 부는 국가에서 왔다면, 한류 드라마 DVD나 한류 스타를 앞세운 브랜드의 화장품도 훌륭한 선물이 될 것이다. 한국에서의 일정을 사진으로 찍어 사진첩이나 웹진 형태로 만들어 전달하는 것도 뜻 깊은 감동을 선사하기에 충분하다.

또한 최근에는 원하는 스케줄로 제공되는 프라이빗 여행도 인기다. 특히 겨울을 맞아 눈이 내리지 않는 중동 지역 사람들은 눈 구경을 위해 스키장을 많이 찾는다. 한류 드라마 촬영지가 고궁보다 더욱 인기 있는 관광지가 되기도 한다.

한국의 우수한 성형 의료 기술을 찾아오는 외국인도, 전통 시장을 찾아 소박한 문화를 체험하는 이들도, 청담 명품 거리나 젊음의 대학로를 찾는 이들도 많다. 다양한 니즈를 가지고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어필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 개발을 위해서는 그들의 마음을 읽는 것이 선행되어야 할 것이다.

한국을 다시 방문하고 싶은 국가로 포지셔닝 하는 것, 바로 우리의 몫이다. 외국인들에게 한국을 알리는 방법은 다양한 형태로 존재할 수 있다. 값비싼 접대가 아닌 진짜 한국의 현재와 매력을 보여주는 것은 바로 세심한 배려와 진심에서 시작될 수 있다. 가슴으로 그들을 맞이한다면 전 세계와 마음으로 통하는 세계 속의 한국은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을 것이라고 본다.

[ⓒ 이코노믹 리뷰 - 리더를 위한 고품격 시사경제주간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비스/전략2010. 12. 5. 02:29

입력: 2010-12-02 14:32 / 수정: 2010-12-02 14:57

[한경속보]디지털족을 고객으로 끌어모으기 위해선 디지털 기기보다 디지털 콘텐츠가 더 중요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제일기획은 서울,부산,대구,광주,대전 등 전국 주요 5개 도시에서 13~49세 남녀 260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디지털 기기를 자주 이용하는 사람들은 많은 디지털 기기를 이용하기 보다는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일 밝혔다.

소비자들이 보유한 디지털 기기는 평균 4.6개로 휴대폰과 데스크탑에 집중돼 있었으며,이용하고 있는 디지털 서비스 개수는 평균 8.2개로 나타났다.하루에 디지털 기기를 이용하는 시간은 6시간 17분이었다.

반면 생활지수(생활이 디지털화된 정도)와 밀착지수(디지털 기기에 대한 친숙도·능숙도·의존도),활용지수(디지털 기기 활용도)가 평균 이상인 사람들은 디지털 기기는 평균 5.6개 이용하고 있었고 서비스는 11.9개 이용하고 있었다.하루 이용시간은 8시간 37분이었다.평균적으로 밀착지수는 50.8점(이하 100점 만점),생활지수는 46.5점,활용지수는 42.2점이었다.

이에 따라 제일기획은 디지털 기기가 생활화된 ‘디지털 생활인’을 겨냥한 마케팅 방안으로 ‘윈윈(win-win)’ ‘흥미(interesting)’ ‘유연함과 다양함(soft)’ ‘참여(engagement)’의 앞자를 딴 ‘WISE’를 제시하고 소비자의 삶에 침투할 것을 조언했다.조경식 제일기획 마케팅전략본부장은 “이전에는 기업들이 주로 스마트한 기기를 만드는 데 집중했지만 앞으로는 디지털 문화에 열려있는 소비자들에게 ‘현명한(WISE)’ 서비스와 콘텐츠를 제공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유현 기자 yhkang@hankyung.com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김현아] 콘텐츠 지원 경쟁은 좋지만…  

김현아기자 chaos@inews24.com  


방송통신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앞다퉈 콘텐츠를 살리겠다고 나서고 있습니다.

방통위는 28일 상임위원들과 과장급 이상 간부들이 모두 출근한 가운데, 전략토론회를 열었습니다. 국·실별로 내년도 주요 업무계획을 발표한 뒤 '스마트 시대의 정책 패러다임 변화'와 '콘텐츠 전략'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지요.

스마트폰과 스마트 TV로 대표되는 시대에는 정보통신기술(ICT)의 가치사슬도 변할 수 밖에 없는 만큼, 미래 성장동력으로 콘텐츠를 키우려면 어떤 규제를 풀고 어떤 진흥 정책을 써야 하는 지 머리를 맞댔습니다.

문화부 역시 28일 아주 의미있는 보도자료를 내놓았습니다. '탁상행정'의 한계에 갇히지 않기 위해 150 여개 콘텐츠 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내년도 중점 추진과제를 도출한 겁니다.

조사 결과 콘텐츠 업계의 가장 큰 어려움은 자금조달(70%)이었던 만큼, 2011년도 최우선 과제로 영세 콘텐츠 업체들을 위한 '콘텐츠 공제조합 설립' 을 추진하겠다는 겁니다.

방통위와 문화부가 산업 진흥에 앞다퉈 나서는 모습을 보면, 흐뭇한 생각도 듭니다. 효율성 측면에서는 떨어질 수 있지만, '산업을 키우겠다'는 선의의 경쟁이기 때문입니다. '중복 규제'와는 다른 차원의 이야기지요.

그러나, 두 부처의 콘텐츠 진흥 경쟁이 이대로 계속 될 수 있을 까 하는 우려가 듭니다. 이명박 정부가 출범한 지 2년이 가까워 오지만, 방송콘텐츠를 둘러싼 업무 갈등은 여전하기 때문입니다.

특히 지난 주 양측 실무자급 회담에서 문화부가 방통위에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 지원 기능을 모두 문화부에 넘기라고 요구한 것으로 나타나 논란입니다.

방송콘텐츠 중 지상파 방송을 제외한 PP 지원 기능을 문화부에서 하겠다는 이야기인데, 언뜻보면 지상파 방송이 제외됐다는 점에서 문화부가 한발 양보한 것처럼 보입니다.

하지만, 누가 유리해 지고 불리해 지느냐를 떠나 방송콘텐츠 시장의 공정경쟁 환경 조성에서 바람직하지 않은 안으로 평가됩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유료방송 가입가구가 전체의 70%를 넘어, 사실상 지상파와 일반 PP들이 광고수익을 둘러싸고 경쟁하는 상황이기 때문입니다. 지상파방송을 유료방송에 가입하지 않고 끊김없이 볼 수 있는 가구가 별로 없다는 이야기죠.

이런 가운데 지상파 방송사는 방통위, 일반 PP(종편 포함)는 문화부로 진흥 정책이 갈라지면 전체 방송콘텐츠 시장의 공정한 경쟁이나 종합적인 지원은 어려워 질 수 있습니다.

특히 지상파처럼 보도, 오락, 교양 등을 편성을 할 수 있는 종합편성채널이 승인을 앞두고 있고 한미FTA로 PP 시장이 개방될 전망인 가운데, PP 지원 기능을 떼내는 게 우리나라에 유리한 지 검토해 봐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방통위와 문화부는 콘텐츠 지원 경쟁을 벌이는 동시에, 국가 전략적인 콘텐츠 산업 육성을 위해 어떻게 업무 분장을 하는 게 바람직 한 지 사심을 버리고 토론해야 할 듯 합니다.

아이뉴스24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콘텐츠 진흥위해 외주 규제 개선?"…방통위, 토론회 개최
외주 규제 장르별로?…협찬고지·간접광고 개선 관심
김현아기자 chaos@inews24.com
DMB, 케이블TV, IPTV에 이어 스마트폰과 태블릿PC, 스마트TV까지
다플랫폼 시대에 접어들면서 콘텐츠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

국내 방송콘텐츠를 종합적으로 지원하려면 어떻게 규제를 바꾸고
진흥기반은 어떤 식으로 만들어야 할 까. 특히 ▲지상파방송사의
콘텐츠 제작을 활성화하기 위해 외주 제작 비율 규제를 장르별로
세분화할 것인 지 여부와 ▲지상파방송사나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에
대한 협찬고지나 간접광고 규제를 확 풀어 자본유입을 원활히 하도록
해야 할지 논란이다.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시중)는 오는 23일 오후 2시부터 한국정보화
진흥원 대강당에서 '스마트TV 대응 방송콘텐츠 진흥전략'라는 주제로
 공개 토론회를 개최한다.

여기서는 ▲방통위 오용수 진흥정책과장이 '방송콘텐츠산업 현황과 정부
 정책 평가'를 발제한 뒤 ▲지상파방송사를 대표해서 이강현 KBS 드라마
2국 부국장이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를 대표해서 금기훈 엠넷
미디어본부장이 ▲독립제작사를 대표해서 이창수 판미디어 대표이사가
 각각 발표한다.

그 뒤 지상파PD, 방송작가, 독립PD, IPTV사업자, 방송광고업계, 정보통신
정책연구원 관계자가 참여해 종합토론한다.

방통위는 플랫폼경쟁에서 콘텐츠경쟁으로 바뀌는 미디어 환경에서
규제와 지원을 아우르는 종합적인 진흥정책 마련이 절실하다고
판단했다며 토론회를 통해 방송콘텐츠 제작·유통 활성화를 위한 규제
 개혁과 진흥기반 구축 등 분야별 실천과제가 도출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방통위 신용섭 방송통신융합정책실장은 이번 토론회의 의미를
"방송콘텐츠 진흥을 위해 방통위가 이해당사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새롭게 큰 틀의 정책방향을 정립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inews24.com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콘텐츠/AR VR2010. 11. 4. 01:21

"방통위가 아닌 통신위?"…방송콘텐츠 분쟁 재점화
2일 차관급 회동 성과 없어…정책 생태계 만들어야
김현아기자 chaos@inews24.com
방송통신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 간의 방송 콘텐츠 업무 분장 공방이
 합의점을 찾지 못하고 표류하고 있다.

2일 형태근 방통위 상임위원 및 김대기 문화부 차관 등 양 부처 차관급
 관계자와 청와대 담당 비서관들이 회동했지만 뾰족한 해결책을
이끌어내지는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방통위는 ▲방송통신콘텐츠(방송프로그램) 제작지원 업무는 방통위가
 맡고 ▲독립제작사는 문화부가 담당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지난 해
12월 국회 예결위를 통과한 업무분장안을 그대로 유지하자는 것이다.

반면 문화부는 ▲모든 방송콘텐츠의 진흥 업무는 문화부가 담당하되
▲방통위는 방송사업자에 대한 지원만 맡아야 한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지난 4월 윤진식 전 청와대 정책실장과 협의한 콘텐츠 분장안대로
 하자는 얘기다.

이처럼 방통위와 문화부가 팽팽하게 맞서면서 '방송통신발전기본법
시행령'이 지연되고 있는 것은 물론 업계도 혼란에 빠졌다.

그렇다고 두 부처가 공방을 단순히 '밥그릇 싸움'으로 치부할 수도 없는
 상황이다. 융합시대를 맞아 디즈니나 구글 같은 글로벌 기업들과
경쟁하기 위해선 '네트워크-플랫폼-콘텐츠'를 아우르는 정책 기반을
만들어 내야 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달 중순까지 진행될 것으로 보이는 '양부처의 콘텐츠 업무분장
협상'은 정책 생태계 복원이란 관점에서 이뤄져야 한다는 것이
대체적인 지적이다.

◆방송콘텐츠 진흥, 왜 중요한가

스마트폰 도입 이후 정책의 강조점이 망에서 콘텐츠로 바뀌고 있다.
태블릿PC에서 스마트TV까지 소위 '스마트' 시대의 핵심이 바로
'콘텐츠'이기 때문이다.

특히 유튜브, 페이스북 처럼 스마트 기기를 이용해 만든 콘텐츠들이
기존 방송이나 통신 콘텐츠와 영향을 주고 받으면서, 국가나 기업
경쟁력의 핵심이 콘텐츠로 이동하고 있는 것이다.

방통위와 문화부 역시 이런 상황을 맞아 '콘텐츠'를 강조하고 있다.
하지만 이들이 제시하는 해법은 판이하게 다르다.

방통위는 방송이 통신과 융합되고 기술발전으로 콘텐츠·애플리케이션
·서비스가 일체화되는 추세를 감안할 때 플랫폼(방송사업자 등)에
대한 규제권을 가진 방통위가 '방송콘텐츠' 진흥을 맡아야 한다고 본다.

문화부는 융합으로 방송, 출판, 신문의 구분이 사라지는 만큼, 영상과
非영상 콘텐츠를 포괄하는 진흥정책을 만들려면 문화부가 방송콘텐츠
지원업무를 가져가야 한다는 입장이다.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 관계자는 "방송콘텐츠를 통신이나 非영상
 콘텐츠와 떼놓고 생각할 수 없다는 점에서 양측 논리 모두 일리가
있다"면서도 "하지만 콘텐츠 육성이 정부의 직접 예산 지원보다는
생태계 복원에 맞춰지는 추세여서 플랫폼과 네트워크에 대한 규제와
정책권을 가진 방통위가 '방송콘텐츠' 진흥에 더 적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방송통신위원회가 아니라 통신위원회?"

방통위의 '방송콘텐츠' 진흥업무를 문화부로 넘기게 되면, 방송사업자
(플랫폼) 지원외의 방송프로그램 및 융합형 콘텐츠를 포함해 제작, 기획,
유통, 수출, 연구개발 및 인프라 지원 업무는 모두 문화부로 가게 된다.

구체적으론 방송콘텐츠제작(201억원), 방송콘텐츠유통시스템(2억원),
투자조합 출자(100억원), 프로그램제작비 융자(15억원), 해외방송교류
(18억원), 해외한국어방송사 지원(13억원) 중 올 해 책정된 예산기준으로
 349억원의 사업이 문화부로 가게 된다.

방통위에는 방송사업자 제작지원이나 문화부와 함께하는 디지털방송
콘텐츠지원센터 사업 정도만 남게 되는 것이다. 방통위 인력 중 상당수는
 문화부로 옮겨갈 것으로 보인다.

방통위 양문석 상임위원은 "정부는 방송과 통신이 융합되는 추세를
감안해 '방송통신위원회'를 만들었는데, 방송콘텐츠를 진흥하지
않는다면 방통위의 존재 의의가 없어진다"고 말했다.

양 위원은 "만약 문화부가 방송콘텐츠를 가져간다면 방송정책이나
방송규제권도 가져가야 한다"면서 "청와대가 이런 일을 추진한다면
이는 방송통신위원회가 아닌 통신위원회로 가자는 이야기"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최시중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도 지난 4월 국회에서 이경재·이용경
의원이 방송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을 문화부에 넘겨서는 안된다고
강조하자, "방통위는 방송의 규제와 진흥을 함께 해야 하니, 문화부와
 MOU(양해각서)를 체결할 때 유의하겠다"고 답한 바 있다.
 
inews24.com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가을en numbered sizes.

    Adjust bra stra[url=http://www.longchamptobagstoonsale,Cheap Nike Air Max shoes outlet.com/longchamp-cosmetic-bags-c-4.html]Clearance Longchamp Cosmetic Bags Outlet[/url]ps by slipping the straps off the sh[url=]Wholesale MK Christmas Cases usa store[/url]oulder and locating the strap's adjustment mechanism. Adjust and then slip back over shoulder. Straps shoul[url=]Classic L지법

    2014.08.29 18:16 [ ADDR : EDIT/ DEL : REPLY ]
  3.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3 15:09 [ ADDR : EDIT/ DEL : REPLY ]
  4.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3 15:09 [ ADDR : EDIT/ DEL : REPLY ]
  5.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3 15:19 [ ADDR : EDIT/ DEL : REPLY ]
  6.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4 17:36 [ ADDR : EDIT/ DEL : REPLY ]
  7.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4 17:37 [ ADDR : EDIT/ DEL : REPLY ]
  8.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4 17:37 [ ADDR : EDIT/ DEL : REPLY ]
  9.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5 00:17 [ ADDR : EDIT/ DEL : REPLY ]
  10. 에알up into "blocks" and only modified or chan[url=]Cheap Chanel Sunglasses store[/url]ged portions are backed up. This saves a lot of time and space.

    Cloud Disaster Recove[url=Michael Kors Bags Store.html]Cheap Womens Nike Free 5.0 Shoes[/url]ry is something that is [url=]Discount Dior Totes Bags online[/url]rare to find in a cloud backup solution but it should be a REQUIREM[url=Louis Vuitton Ha선뉴

    2014.09.05 00:18 [ ADDR : EDIT/ DEL : REPLY ]
  11.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9 19:00 [ ADDR : EDIT/ DEL : REPLY ]
  12.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9 22:20 [ ADDR : EDIT/ DEL : REPLY ]
  13.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9 22:21 [ ADDR : EDIT/ DEL : REPLY ]
  14.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9 22:21 [ ADDR : EDIT/ DEL : REPLY ]
  15.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9 22:22 [ ADDR : EDIT/ DEL : REPLY ]
  16.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09 22:22 [ ADDR : EDIT/ DEL : REPLY ]
  17.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15 21:27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15 21:28 [ ADDR : EDIT/ DEL : REPLY ]
  19.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20 18:48 [ ADDR : EDIT/ DEL : REPLY ]
  20.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24 20:30 [ ADDR : EDIT/ DEL : REPLY ]
  21.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09.24 20:31 [ ADDR : EDIT/ DEL : REPLY ]

콘텐츠/스토리텔링 2010. 10. 6. 23:58

[DCC2010]"IPTV, 서비스 제공자로 변신해야"
임진채 SKB 본부장 "네트워크 제공자에 머물면 도태"
김현주기자 hannie@inews24.com 사진 최규한기자 dreamerz2@inews24.com
스마트 시대에서 IPTV가 생존할 길은
네트워크 제공자 역할에서 벗어나
서비스 제공자로 변신하는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또 현재 300만 명 정도인 가입자를
확대하는 한편 유선 서비스를 기반으로
한 새롭고 다양한 서비스를 창출해야만
스마트 시대에서 생존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아이뉴스24(대표 이창호)가 6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개최한 '디지털커뮤니케이션
2010 컨퍼런스(DCC 2010)'에서 임진채
SK브로드밴드 본부장은 이같은 의견을
개진했다.

임 본부장은 "IPTV를 시작한 지 2년이 된 올해 300만 가입자 유치를
확보했다"며 "이는 케이블 등 다른 플랫폼이 자리잡은 시간에 비해
굉장히 빠른 속도"라고 강조했다.

하지만 그는 향후에도 가입자 확대가 가장 중요한 포인트라는 것을
인정했다. 그는 "가입자를 확보하는 가운데 인프라를 구축해 발전을
도모하는 한편, 이미 모은 가입자를 위해서는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진화시켜야만 하는 숙제가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서비스 진화를 위해서 최근 화두인 콘텐츠, OS, 광고,
애플리케이션 등 분야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단 한 업체가 이 모든 서비스를 창출할 수 없는 까닭에 타사와의
협력관계를 통한 것이 답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IPTV 단일 사업자가 서비스 업체가 되기는 힘들고, 사실상
네트워크 사업을 진행하기도 어려운 상황이다"면서 "각 시장에서
콘텐츠, 시스템을 보유하고 있는 사업자들과 협업관계를 통해 이
문제를 풀어야 한다"고 피력했다.

최근 SK브로드밴드가 30여개 IT 관련 회사와 그랜드 컨소시엄을
체결하고 중소기업 필수 비즈니스를 창출하겠다고 발표한 것도
이와 같은 맥락이다. 업체의 유선 서비스를 다른 회사 서비스와 묶어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전략이다.

그는 "IPTV가 휴대용 기기, 스마트폰, PC 등으로 N스크린화 되는데 핵심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방향성과 목표를 가지고 있다"며 "국내에서 뿐만
아니라 글로벌 에코 시스템을 구축해 광고, 콘텐츠, 하드웨어, OS, 웹
등에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그는 스마트TV와 관련해 "경쟁할 생각이 없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그는 "스마트TV와 협업해서 비즈모델을 개발할 것"이라며 "각자
전략방향이 있어 몇 년이 걸리더라도 궁극적으로 경쟁보다는 협력이
맞다"고 설명했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문화와 기술, 게임 통해 대중에게 더욱 가까워진다

게임동아 | 김형근 | 입력 2010.10.05 18:35

문화나 기술은 하나의 당시 시대에 있어 가장 대중적인 분야를 이용해 문화의 일부로 흡수되곤 한다. 천문학은 자신의 앞날을 점치고 안녕을 기원하던 점성술을 통해 대중 속에 들어왔으며, 문학은 전쟁 서사시 또는 왕가 또는 유력 가문을 찬양하던 시가를 통해 그 틀을 갖춰갔다.

현대에 있어서는 영화나 소설 등 사람의 감각을 자극하는 미디어 콘텐츠들이 지속적으로 등장해 사람들을 즐겁게 해왔다.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대중화되기 시작한 3D 영상만 보더라도 그 근본 자체는 등장한지 오랜 시간이 지난 기술이지만, 사람들에게 현재의 기술로 인식되기 시작한 것은 대중적인 미디어인 영화의 형식으로 선보여지면서 부터다.

3D 영화는 그간 다듬어져온 기술에 감동을 주는 시나리오와 눈을 끄는 시각적 효과가 뒷받침되며 본격적으로 인기를 얻기 시작했으며, 이제 웬만한 애니메이션 영화나 액션 영화에서 3D 영상이나 4D 체감형 버전을 찾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 10년 전만 해도 상상도 할 수 없던 일이 현실이 되기 시작하고 있는 것이다.

게임도 마찬가지다. 게이머가 조작도구를 이용해 움직임을 입력하고 그 것에 따라 화면 안의 사물이나 사람들이 움직이는 쌍방향 미디어인 게임은 게임 세계 안을 마음껏 돌아다니며 '가상 체험'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의 미디어를 뛰어넘는 몰입도를 선사했으며, 그 짧은 역사에 비해 무서울 정도로 빠르게 변화해가고 있다.

그 원인은 어디서 찾을 수 있을까? 바로 현실과 가상의 접점이 비교적 넓은 미디어 중에서도 개발자나 소비자 모두에게 새로운 기술을 접하는데 부담이 적다는 점을 꼽을 수 있을 것이다.

게임의 조작 장치만 보더라도 키보드나 간단한 조이스틱을 사용하던 것이 많은 버튼이 달린 조이패드나 스틱으로, 그리고 다시 특정 장치를 들고 있으면 사람이 움직이는대로 그 동작을 받아들여 동작을 입력하는 모션 컨트롤러까지 다양하게 적용되고 있다.

또한 게임에서는 사람의 상상력이 마음껏 표현할 수 있지만 특수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그 속에 등장하는 사람이 직접 위험을 감수할 필요도 없다. 사람을 그 안에 넣고 싶으면 그래픽 툴을 통해 그려 넣거나 모션캡처 등을 이용해 움직임을 받아들이고, 물리 미들웨어를 통해 보다 사실적인 움직임을 원하는 만큼 표현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에 많은 분야에서 게임을 적극적으로 새로운 기술, 또는 문화 콘텐츠들을 대중화 하는데 적극적으로 활용하게 됐다.

춤추기 좋아하는 사람들을 위해 화면을 보고 따라 즐기다보면 어느새 해당 곡의 춤을 익힐 수 있도록 하는 댄싱 게임이나 악기들을 연주하는 리듬액션 게임에는 레코드사와 같은 판권원들이 연계해 실제 가수의 곡들을 홍보하는 장으로 쓰이고 있으며, 최근에는 특정 가수만을 위한 게임도 활발하게 출시되고 있다.

재테크를 위해 직접 해보고 싶지만 익혀야 할 명칭도 많고 살펴봐야 할 부분도 많아 쉽게 다가가기 어려운 증권에 보다 쉽게 투자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각 증권사들은 자사의 증권투자 프로그램을 이용한 가상 증권 투자 게임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이동성이 뛰어난 스마트폰 에디션 프로그램들을 사용하는 게임 대회도 준비되고 있다고 한다.

또한 군대에서도 실제 장비를 바탕으로 제작된 시뮬레이터형 게임들을 이용해 신병들을 교육하기 시작했으며, 美 육군은 모병을 위해 현장감을 최대한 살린 비디오 게임을 무상으로 다운로드하도록 하고 중간중간 입대를 권유하는 화면을 보여주는 캠페인도 실시하고 있다.

우리나라 공군 역시 매년 '항공전투 시뮬레이션 대회'를 통해 게이머들이 그 동안 갈고닦은 비행 및 공중 전투 능력을 마음껏 발휘하도록 함과 동시에 공군의 이미지 개선에 많은 효과를 보고 있다.

과학이나 의학적인 연구를 위해 복잡한 연산을 필요로 하는 작업에 전 세계의 게이머들의 고성능 게임기 능력을 조금씩 활용하도록 하는 프로젝트 역시 어느 정도 연결 고리가 존재한다고 볼 수 있다.

이런 상황이다 보니 게임 전문가에 대한 필요성이 급격히 높아져 이들을 육성하는 교육과정 역시 짧은 시간에 빠른 속도로 퍼져가고 있다.

최근 게임 개발자 교육 아카데미와 대학 내 게임 개발 과정은 더 이상 낯설은 풍경이 아니며,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도 총 160여개 과정의 '사이버 콘텐츠 아카데미'를 운영함과 동시에 게임 업체와 연계한 '게임 시나리오 공모전'과 같은 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들 교육과정을 통해 양성된 각 분야의 콘텐츠 전문가들은 게임의 대중화와 함께 게임의 주류 문화 콘텐츠 시장으로 편입을 위한 가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게임업계의 한 관계자는 "게임은 초기 시장에서부터 사람들이 이상적으로 생각하는 신기술이나 문화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주제로 삼으며 사람들에게 꿈과 환상의 세계를 선보여왔다"며 "허무맹랑한 신기술을 선보이는 것 외에도 기술이나 문화적으로 대중적인 움직임을 필요로 하는 곳에서는 앞으로 게임을 더욱 적극적으로 활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형근 기자 noarose@gamedonga.co.kr

< 화제의 게임 뉴스 >

◈ 자본력, 실력 급성장한 중국. 한국 게임시장 전방위 압박

◈ 게임의 그래픽 옵션, 알아야 제대로 즐긴다

◈ 휴대용 3D게임기 닌텐도 3DS, 2011년 2월26일 발매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a > where time virtual, dim, the rent...

    invert. Evanescent, fleeting, spend...

    foreshadowing paper ink, I try to write the words, Sansheng burning, buckle my half mourning lonely, how much ink, painting a few autumn pale desert, endless sorrow tears drip hook, with endless tempestuous waves, whispering sigh, pen fault element chapter how?Who knows, who knows?

    red dust, how many strangers, http://www.kutsu123.com/%E3%83%8A%E3%82%A4%E3%82%AD%E3%82%A8%E3%82%A2%E3%83%9E%E3%83%83%E3%82%AF%E3%82%B9-95-c-1.html エアマックス 95, many have not ended, end, end shall be finished, many in mind, many forgotten, http://www.burberryuniqlo.com/%E3%83%90%E3%83%BC%E3%83%90%E3%83%AA%E3%83%BC-%E8%B2%A1%E5%B8%83-c-10.html バーバリー 財布, eventually. Sand, so, what need to insist on, how to think?

    brandish sleeve, the world where the flowers red?Road passenger many back?Reward, twist, and sword which left Yanfen incense?People passes which find old dreams?

    fleeting, eyes never to return, the long river road, laugh makeup.Desolate ruin where, what words, song dust he gone, a river month you where.Millennium Fuga, fewer mood, such as by sand in fingers, where is the end of the world?

    memory time, confidante blossom laugh allure, Heroes Live difficult Mian, fire sword point hope, a smile lakes and.Sing while drinking sake, and sprinkle dream Chushan, light on the last year, in accordance with bamboo often bird from flying.Windy Xiao Xiao, the rain is Xiao Xiao.Only one altar wine, drunk, that

    element powder... Ink stains, Pipa acoustic melancholy, is difficult to write as much as half sorrow, endless tears play hurt soul.Gu Fang is gray, the single shadow, wind cold cold heart ice.Persistent still, still write sadness, melancholy, pull Kenshin dim, spill ink into the Cape, sword point skyline, moon water, Kyoka empty, empty leisurely...

    dusk dark blue moon, bending, small after people uneasy.Static in the window, light reflecting single shadow, anxious at night, lonely night people are fine with wine, fall, abdominal burn enterohepatic..

    court hear the rain, on tile drop leaf beat, sound Xiao Zheng, prelude.This song, put the throat singing, Ka Nagaro singing, sound kurau celadon crisp.The Royal Wine stew, the poetry of song, not a few more drunk, Yin as poems of several world worry.The WHO.?Who suffer hair?Chen rain, Xiao Zheng check off, leaving the bleak...

    the night wind, too few, cold several people?A probe of dark combien?Solitary candle to make fuel had several?Her companion, http://www.burberrysshipping.com/%E3%83%90%E3%83%BC%E3%83%90%E3%83%AA%E3%83%BC-%E3%82%B8%E3%83%BC%E3%83%91%E3%83%B3-c-4.html バーバリー ジーパン, with dark, night night, dream wake up a few months, a few years?Insomnia has disappointed many?Nasolacrimal duct night ever?The cool water, as long as a thousand years, the dawn, dawn, night do too, looking back you know short...

    time Xie dust margin, the flower falls the world, thank all earthly laughter red human joys and sorrows, fall off, http://www.realmonclersdown.com/%E3%83%A2%E3%83%B3%E3%82%AF%E3%83%AC%E3%83%BC%E3%83%AB-%E6%96%B0%E4%BD%9C-c-9.html モンクレール 新作.

    window meniscus cold air cloud, cool, cold as the sentimental heart, cold as universe all tears.

    in red, who solves the rivers and the sea bad?Breath wind, http://www.woolrichparka123.com/ ナイキランニング, light water, through the kiosk, hand string, string touches the soul sound, with ease, Liu also long, water also long.Folded lobe oblique falling to, Liu has since wind flying, sigh with booth, empty a cloud...

    to a friend, find her a lot, http://www.burberrysyahoo.org/%E3%83%90%E3%83%BC%E3%83%90%E3%83%AA%E3%83%BC-%E3%83%9E%E3%83%95%E3%83%A9%E3%83%BC-c-5.html バーバリー マフラー, but she is not in the lights, numerous hills and streams, will not see my soul.Red dust rolling, not feeling again an old banyan blight, only three two more than Beishi...

    the night wind, blowing a few more, dance, continued this year?The screaming blue, floating, drifting more than 20, and the only late Delta, Mo, and laugh and sigh, tears into the blood storage, low-spirited war soul.

    QQ; 356498437 "called&quot, http://www.burberry2bags.com/%E3%83%90%E3%83%BC%E3%83%90%E3%83%AA%E3%83%BC-%E3%83%8D%E3%82%AF%E3%82%BF%E3%82%A4-c-3.html バーバリー ネクタイ;

    287673912



    Related articles:


    http://contentskorea.or.kr/5006 http://contentskorea.or.kr/5006

    http://www.zmdzmd.com/447 http://www.zmdzmd.com/447

    http://www.ayhsh.com/bbs/forum.php?mod=viewthread&tid=3350 http://www.ayhsh.com/bbs/forum.php?mod=viewthread&tid=3350

    http://www.99cl.com/thread-1663-1-1.html http://www.99cl.com/thread-1663-1-1.html

    2012.12.22 12:30 [ ADDR : EDIT/ DEL : REPLY ]

콘텐츠/VALUE, BM2010. 9. 5. 08:50

지상파 "종편도 동일규제 적용해야"
박정일 기자·김현주 기자 comja@inews24.com


지상파 측은 종합편성채널 사업자 선정과 관련, KBS, MBc, SBS 등과
 같은 수준의 의무가 주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도 미디어 산업 발전을 위해 경쟁자를 새롭게 등장시키려는
방송통신위원회의 기본원칙에는 동의했다.

성회용 SBS 정책팀장은 3일 '종합편성·보도전문 방송채널사업자 승인
기본계획(안) 2차 공청회'에서 "지상파 사업자로서 종편을 반대할
명문은 없다"면서 "진입하더라도 지상파와 동일한 역무, 규제가
주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성 팀장은 방통위가 마련한 종편 승인 기본계획안이 사업적 측면에서
 지상파보다 종편에 유리하도록 규정돼있다고 비판했다.

그는 "미디어산업을 발전시키는 거라면 진정한 경쟁을 통해 발전을
 시켜야 된다"며 "시장 진입 초기부터 지상파와 선의의 경쟁을
최우선적으로 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한편 그는 선발 방송사업자로서 종편 사업자들을 향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그는 "SBS가 방송을 시작했을 때는 아날로그 사업자였지만
지금은 디지털이란 단어도 부족해서 HD, UD 까지 준비되고 있다.
 
기술이 발전될 때마다 제작비가 4배씩 뛴다"며 "그런데다 지상파,
케이블 합쳐 250개 넘는 환경을 감당하려면 시장에서 어떤 사업을
할 것인지에 대한 계획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 기술적 측면보다는 콘텐츠 능력이 종편 사업자들에게는
우선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성 팀장은 "사업이 망하지 않기 위해서는 플랫폼 사업자들의
지원도 필요하지만 콘텐츠 목표가 중요하다"며
 "콘텐츠를 먼저 시장에 던지는 정책으로 가야한다"고 말했다.

그는 종편 예비 사업자들에게 사업 시작 시점부터 제도 정비를
확실하게 할 것을 조언하기도 했다.

그는 "어떤 사업자가 선정되더라도 지금의 외부제작제도와
협찬고지제도가 있으면 절대 성공할 수 없다"며 "예비사업자일 때
방통위에 제도 정비를 강력하게 요구하라"고 피력했다.

한편 이날 공청회에서는 종편이 전국사업자인 만큼 지상파와
마찬가지로 지역성 반영 의무를 부여해야 한다는 지적도 있었다.

서준석 지역MBC전략지원단 정책기획팀장은 질의응답에서
 "기본 계획안에 지역성 구현 부분이 추상적으로 한 줄만 들어가
있다"고 우려하며 "지상파처럼 똑같은 의무를 구현할 것인지
구체적 안을 제시해야 한다"고 방통위에 요청했다.

이에 대해 김준상 방통위 방송정책국장은 "방송사업을 허가할 때
 지역을 바탕으로 하지 않을 경우 지역성에 대한 부분이 삭제되는
경우가 있다"며 "지역적인 부분도 물론 중요하지만,
 일단 현재는 기본계획안이기 때문에 심사사안과 심사명칭
 정도만 들어간다"고 해명했다.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
메일로 보는 뉴스 클리핑 아이뉴스24 뉴스레터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sted by 전충헌 전충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Non vedere questo tutto l'strade dopo round così tanto."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milano divertito."Certo,http://www.hermesitalyz.com/ sono anche praticare un lungo periodo si vuole provare?" Enthone Ming trionfante, il suo rapporto è troppo hermes sono pochi, c'è qualcosa di un po 'di più."Paura di me risolvere il problema?" hermes che tiene tra le sue braccia sollevò un sopracciglio.

    "Oggi, il macellaio del paese, che non vanno?" Armi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vicino Ming chiese Verralls."Che tipo di scene sanguinose? Vuoi andare?" Lok Si Ming è ora completamente abituato al coccolone hermes, nido confortevole tra le sue braccia."No ..." Fino a quando il pensiero di questa creatura di suini vivi - hermes non del tutto interessato. "Questo è quello che facciamo oggi?"

    "Non fare niente, devi essere davvero noioso, è meglio aiutare http://www.hermesitalyz.com/ kelly hermes decorato spazio Takenoya, date un'occhiata al modo in cui lo spazio, hermes sempre sentire l come se ci è una certa"."Non è la stessa cosa? Che cosa è successo?" hermes dal colletto sguardo per vedere lui.

    2012.12.30 16:37 [ ADDR : EDIT/ DEL : REPLY ]
  2. 잘 쓰기, 연료를 보급하고 있습니다.

    2013.01.25 15:12 [ ADDR : EDIT/ DEL : REPLY ]
  3. 매우 지원, 아주 좋아.

    2013.02.23 19:55 [ ADDR : EDIT/ DEL : REPLY ]
  4. 리한Style= "font-size:14px;" > eagle rebirth of





    the eagle is the world's longest bird, its life can be up to 70 years old.However, it is at the age of forty, must make a painful but very important decision: because when the hawk is forty years old, its claws start aging, unable to effectively capture prey; its beak with age gradually becomes long bent, almost touching the chest; but al기는

    2013.11.25 07:37 [ ADDR : EDIT/ DEL : REPLY ]